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구본형

구본형

개인과

/

/

  • 구본형
  • 조회 수 9210
  • 댓글 수 7
  • 추천 수 0
2010년 4월 23일 08시 58분 등록

  나라가 어려울 때, 자식을 내 놓을 수밖에 없는 사람, 그 사람은 비극적이다.  슬픔이 자욱하다. 내가 알고 있는 가장 슬픈 단어 중의 하나가 바로 '프롤레타리아트'라는 말이다.   이 말의 라틴어 어원은  '프롤레스 (proles)라고 한다.  '자식' 이라는 뜻이다.  로마시대 국가가 위기에 직면했을 때, 자식 밖에는 국가를 위해 헌상할 것이 없는 가난한 사람들, 그들이 바로 '프롤레타리우스'란다.  여기서 무산의 노동자 계급을 말하는 '프롤레타리아'라는 독일어가 생겼고,  이 말이 전 유럽에 퍼져 나간 것을 한참 후의 일이다.  

  이 말 속에 자식을 죽음의 장소로 보내야하는 부모의 서글픔이 가득하다.  그들이 없었다면 역사상 어느 나라도 외적의 침입으로부터 나라를 지키지 못했을 것이다.  부자들이 함선과 가진 재물로 나라의 위기에 기여한다면, 가난한 사람들은 자신과 자식의 피와 생명으로 나라를 구한다.

   한 사회가 가진 슬픔 속에 젊은이들을 먼저 떠나보내는 슬픔만한 것은 많지 않다.  비가 그치고 햇빛이 찬란하다. 비온 다음의 태양이야말로 더욱 빛나기 마련이다. 젊음이 그 자체로 아름다운 그들, 그리고 그들을 떠나 보낸 21세기 한국의 '프롤레타리우스' 들의 슬픔을 위해 오늘은 아주 밝고 맑은 하늘이었으면 좋겠다.

오늘 나는 존 레논의 'imagine'을 생각한다. 2절 가사는 이렇게 시작한다.

Imagine there's no countries
It isn't hard to do
Nothing to kill or die for
And no religion too
Imagine all the people
Living life in peace

나라의 이름으로 사람을 죽이고 죽는 일이 없기를, 종교의 이름으로 자신을 죽이고, 남을 죽이는 일이 없기를... 우리 모두 그것이 '어려운 일이 아니라고' (It's not hard to do) 라고 믿을 수 있기를.
믿음은 바로 믿을 수 없는 것을 믿는 것이니,  이 단순한 일을 우리가 어느 날 갑자기 한꺼번에 믿을 수 있기를. 그렇게 되기를.  

IP *.160.33.180

프로필 이미지
경빈
2010.04.23 09:11:49 *.183.177.20
정말 그리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나경
2010.04.23 09:38:51 *.131.41.34
네.....
프로필 이미지
병곤
2010.04.24 23:00:46 *.34.156.47
프롤레타리아가 그런 뜻이 있었군요.
얼마나 많은 사람이 정치와 종교의 이름으로 희생이 되었는지...
가슴이 아픕니다.
자기만 잘났다고 하는 그 오만을 제발 벗어나(벗어나긴 어렵겠지만)
정말 순수한 마음과 관용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저도 한때는 평화적 이상주의자였기에 Imagine 노래를 좋아했습니다.
상상이 부디 현실로 이루어지길...
프로필 이미지
chanel vernis
2010.10.22 11:03:07 *.43.235.219
fsfdsfd
프로필 이미지
2010.12.24 17:54:41 *.210.34.134

The wedding dress style for those who want a full-on fairytale look! No longer disparaged as a "meringue", this Oleg Cassini wedding dress is favoured by celebrity and royal brides.
프로필 이미지
2016.06.03 10:41:36 *.170.174.217

그렇게 만들겠습니다,

지금, 여기서, 당장 조금씩 시작하고 있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9.01.13 10:28:25 *.212.217.154

자본주의라는 계급시스템.

그것의 호 불호와

긍정적 부정적 영향에 대한 평가는 차치하고,

우리가 사는 시스템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일때,

거기에서 모든 변화는 시작하는 것이겠지요.


영화 올드보이의 유지태 명 대사처럼

틀린 질문에서는 맞는 답을 찾을수 없습니다.

우리들 대부분은 본질적으로 프롤레타리아라는것을 받아들일 때,

우리들이 어디로 변화할 수 있는지에 대한 '올바른 질문'이 가능할 것입니다.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63 나는 낭만주의자인가 ? - 생각탐험 12 [7] 구본형 2010.05.13 7281
462 창조적 진화에 대하여 - 생각탐험 11 ( 베르그송2) [5] 구본형 2010.05.11 6739
461 얼굴의 화가 file [9] 구본형 2010.05.10 6693
460 과거 역시 변화한다 - 생각탐험 10 ( 앙리 베르그송) [4] 구본형 2010.05.07 6954
459 상사와 나 - 퇴근의 심리경영 [3] [1] 구본형 2010.05.06 7260
458 우울한 낙천과 유쾌한 비관 - 생각탐험 9 [3] 구본형 2010.05.05 8548
457 변화의 두려움에 대하여 [8] [1] 구본형 2010.05.04 7511
456 다시 시작하는 그대에게 [5] [1] 구본형 2010.05.02 7763
455 쾌락을 다시 생각한다 - 생각탐험 8 [6] 구본형 2010.04.29 6508
454 시대가 사람을 기르고, 운이 그 행보를 좌우한다- 생각탐험 7 [6] 구본형 2010.04.28 6531
453 영원한 초보, 그것이 창조적 전문가의 정신이다 - 생각탐험 6 [4] 구본형 2010.04.27 6624
452 의미있는 변화, 그것이 공헌이다 - 생각탐험 5 file [4] 구본형 2010.04.26 6746
» 내가 알고 있는 슬픈 단어 하나 [7] [1] 구본형 2010.04.23 9210
450 매일 해라, 매일 - 터닝 포인트 12번째 이야기 [8] 구본형 2010.04.21 8525
449 마음이 머물 곳은 오직 마음 뿐 - 생각탐험 (4) [4] 구본형 2010.04.20 6591
448 생각 탐험 (3) - 싸우되 존중하라 [2] 구본형 2010.04.19 6177
447 프레젠테이션, 처음 2 분에 그들을 사로 잡는 법 [6] [1] 구본형 2010.04.18 9737
446 그것은 미리 쓰여있으니 [9] 구본형 2010.04.17 6244
445 인간은 자기 자신을 지배하기에도 부족하다 - 볼테르 (생각탐험 2) [4] 구본형 2010.04.16 6592
444 생각 탐험(1) - 버나드 쇼 file [7] 구본형 2010.04.15 6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