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고민

여러분이

2012년 5월 23일 13시 04분 등록

 

안녕하십니까

 

처음 글을 올려보네요,

 

여기서는 고민에 대해 글을 올리는 곳으로 보이지만,,

저는 그냥 감사하다는 말씀을  올려봅니다..

 

저도  직업, 진로, 인생 등등에 대해 고민-선택-행동-고민-선택-행동...

범퍼카처럼 쿵쿵대며 왔다갔다 하다가,, 

 

최근 "필살기" 와  " 나는 무엇을 잘할 수 있는가" 라는 책을  접하고,,

여기 홈페이지까지 오게 되었습니다.

 

그 책 두 권만으로도 얼마나 큰 위안이 되었는지 ,,,  

이곳에 오니,,비슷한 분들이 많은 것 같아 또 위로가 되네요,,

 

당장이라도 이곳의 모든 글과  모든 책을 읽어보고 싶은 마음입니다.

 

먼저, 제 고민을 여기에 올리기보다는  이곳에서 나온 책과 글에서 답을 찾아보려고 합니다.

충분히 가능할 것 같습니다.. ^^

 

그래서 감사의 말씀을 올립니다.

이런 홈페이지를 운영해주셔서,  많은 지식과 경험을 공유해주셔서 고맙습니다..

 

나중에는  어떤 종류의 프로그램에라도 참가하게 될 것 같네요.

 

이만 줄이겠습니다.

 

IP *.173.20.80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 괴테포함 명언 박민영 2011.12.15 4600
46 이 질문에 대해서 계속 생각해보고있는데 답이 안나오네요 [2] 사과하나 2011.12.20 2441
45 가족이 짐처럼 느껴집니다.. [2] [1] 글쓴이 2012.01.22 3963
44 리더쉽 훈련을 받고 싶습니다. [1] 글쓴이 2012.03.24 2238
43 왜 이렇게 사는 게 재미없을까요.. [4] 라담 2012.04.17 5421
» 답을 찾아가는 중 콜드게임 2012.05.23 2157
41 성장하고 변화하고 도약하고 싶습니다. [2] 오수정 2012.06.06 2583
40 남동생의 목적의식의 부재에 도움이되고픈 누나 [1] 어떤 누나 2012.07.19 2476
39 구 선생님 신간 문의 [1] 글쓴이 2012.08.01 3667
38 어느덧 40, 퇴사와 내꿈을 찾는일 사이에 [2] 글쓴이 2012.08.13 5717
37 고시공부, 취업 그리고 앞으로는? [3] 해피진 2012.08.18 2717
36 제 이야기를 들어주시겠어요? [3] 손토끼 2012.08.22 2392
35 제가 철없는건가요?...아직도.... [2] 글쓴이 2012.08.24 2795
34 직장생활..어렵네요.. [3] 글쓴이 2012.09.21 3630
33 직장생활의 호칭에 대한 트러블 [4] [1] 진주에서 고민남 2012.12.02 3310
32 깨지고 싶어요. [3] 신남 2012.12.04 2593
31 대입에 실패한 아들을 보는 엄마 [1] 만사형통 2012.12.24 3282
30 반복되는 실수에 자신감 상실입니다. [2] 글쓴이 2013.01.16 3671
29 경력직에 대한 고민 상담 드립니다. [2] 글쓴이 2013.02.17 2959
28 적성이라는 게 있을까요? 자기합리화인지 아닌지 구분이 안... [2] 글쓴이 2013.03.04 37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