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오늘의

연구원의

변화경영연구소의

  • 승완
  • 조회 수 3263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12년 7월 23일 12시 53분 등록

* 본 시는 변화경영연구소 1기 연구원 이선이 님의 글 입니다.

 

목요일 밤이었어

여동생 초저녁부터 잠들고

아빠는 열시쯤 오신다는

 

이럴때면 웃으며 하는말

엄마, 나랑 데이트할까?

나랑 따뜻한 보리차 마시고

이야기 하자

눈의 여왕 읽어 줘요

 

엄마는 허리고무줄 늘어진

청회색 골덴 바지끝자락

밥그릇 대고 원을 그리고

둥글게 자른 두 개의 원을 겹쳐

바느질한 사이로 솜을 넣는다

 

엄마 뭐해? 책 안 읽어주고

아빠 주머니 만드는 거야

 

너도 해볼래?

우리 바느질 데이트 할까? 좋아

 

처음엔 혼자 씩씩하게.

그러다가 그만

, 연두색 실이 엉켰어. 엄마

, 천이 구겨져 버렸어.

우와, 잘했다!

아주 큰 감침질 하다 그랬네.

괜찮아, 풀고 다시 할 수 있어.

 

, 자신감 가지라는 말이지?

씨익 웃는다

? 엄마 또 감동받았어?

 

이렇게 실 나온 자리 옆에다

바늘을 다시 꼿아 봐

괜찮아, 선물 받은 요술 바늘 사이로

실 빼고 요렇게 하면 돼지.

  

어때? 나 잘하지?

 

, 잘하네. 그렇게 하면 돼,

이번엔 네가 좋아하는 빨강색 실로 할까?

 - 이선이 itgii@hanmail.net

 

IP *.34.180.125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6 의자, 아니 원칙을 사수하라_신종윤 옹박 2012.07.11 2841
555 보험 컨설턴트를 위한 변명 (by 박중환) [1] 최코치 2012.07.11 3802
554 샤먼이 되고 싶은 소녀 (by 박정현) 희산 2012.07.12 3453
553 내 존재에 대한 조감도를 가진 사람은 도대체 누구 (by ... 은주 2012.07.14 3626
552 직장을 내 인생 반전의 기회로 삼아라 (by 오병곤) 승완 2012.07.16 3256
551 감사(感謝) -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말 (도명수) 경빈 2012.07.16 5036
550 창조할 수 없는 예술가여, 다시 어린아이가 되라! (by 박... [1] 은주 2012.07.19 3106
549 노화가 멈춰버린 나 (by 양재우) 최코치 2012.07.20 2993
» 너도 해볼래? (by 이선이) 승완 2012.07.23 3263
547 평범한 사람이 위대해 지는 법 (한명석) 경빈 2012.07.23 3052
546 신화 속으로 들어가다_김도윤 옹박 2012.07.25 3338
545 여행이 내게 가르쳐 준 것들 (2) (by 오현정) 최코치 2012.07.26 3449
544 선조의 붉은 편지 (by 박정현) 희산 2012.07.27 3044
543 하루의 즐거움을 위해 망설이지 않기 (by 이은주) 은주 2012.07.28 3082
542 주말부부 (by 김미영) 승완 2012.07.30 3763
541 나를 설득시켜야 남에게 다가갈 수 있다 경빈 2012.07.30 3168
540 베트남과 두바이의 아름다움에 대하여_최영훈 옹박 2012.08.01 3677
539 회사 인간 (by 오병곤) 승완 2012.08.06 3093
538 나의 연구원 1년 (박소정) 경빈 2012.08.07 3147
537 손 내미는 아티스트_한정화 옹박 2012.08.08 3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