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고민

여러분이

  • Iris
  • 조회 수 228
  • 댓글 수 3
  • 추천 수 0
2019년 5월 2일 15시 37분 등록

연구소 프로그램을 참가하고 싶은 마음이 크지만


한편으로는 나는 내가 좋아하는게 뭔지도 정확히 모르고, 의욕도 별로 없는데 프로그램을 참가하면 도움이 될까... 아니, 프로그램을


참가하면 내가 좋아하는게 뭔지 알게 되고, 의욕이 생길까? 이런 의문이 듭니다...


좋아하는게 뭔지 몰라 의욕이 사라졌다고 보는게 맞을 것 같습니다.


저는 제가 하고 싶은 무언가가 생기면 굉장히 깊게 파고 들어 성취감을 느끼곤 했습니다.


헌데 어느 순간부터 의욕이 점차 사라지고, 매우 심각하게 삶의 의욕이 자취를 감취어져 버린 적이 있습니다.


그리고 점점 나아져서 지금은 배우고자 하는 욕구가 많이 생겼어요.


속도는 느리지만 책도 계속 읽고 있고, 변화하고 싶은 마음이 많이 생겼습니다.




연구소가 추구하는 방향과 목적의식, 이 모든 것이 제가 바라는 삶의 모습과 일치합니다.


어서 빨리 나도 성장해서 여기 계신 분들을 만나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아요.


문제는 앞으로 어떻게 무엇을 하고 살아가야 할지에 대한 답을 찾고자 고민하는 가운데 


내가 무엇을 하며 살고 싶은지를 모르겠다는 것입니다.


저같은 사람이 연구소 프로그램을 참가하는 것이 좋을지...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IP *.236.27.82

프로필 이미지
2019.05.06 17:00:44 *.148.27.35

질문이 좀 막연합니다. 하지만 그 막연함이 지금 마음상태임도 이해합니다.


최근 '자신이 좋아하는 일을 찾아라.'라는 질문이 대세를 이루는 것 같습니다.

유명(?) 자기계발 강사들도 이구동성으로 동일한 이야기를 합니다.


하지만 이 질문은 대단히 조심스럽게 해석할 필요가 있습니다.

'자신이 좋아하는 일'을 찾는 여정이 '파랑새'를 찾는 방황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지금 무슨 일을 하고 계십니까?


지금 하고 계시는 일 속에서 '자신이 좋아하는 부분'을 찾아보시면 좋겠습니다.

보통 자신이 잘하는 일 = 좋아하는 일인 경우가 많습니다.

'지금 여기' 좋아하는 일을 찾지 못하면, '저기 어디'에도 파랑새는 없을 겁니다.


마지막으로 내가 좋아하는 것을 찾기 위한 작은 힌트를 드리면...

'나는 언제 행복한가?'라는 질문을 자신에게 던져보고,찬찬히 노트에 적어보시기 바랍니다.

작게나마 도움이 되실 겁니다.


그리고 '왜 사는가?'라는 질문을 던지는 경우가 많은데.... 

'그냥 사는 것'이라고 합니다. 삶은 특별한 이유가 있어서 사는 것이 아닙니다.

태어날 때 특별한 이유가 없듯이, 사는 것도 특별한 이유는 없습니다.


많이 답답하실  것 같은데, 글을 대신해서 영화 한편 추천드립니다. 

이해준 감독, <김씨표류기>

해외에서 한국영화를 논할 때, 반드시 언급되는 영화이기도 합니다.

영화를 보시면, 왜 추천드렸는지 이해하실 수 있을 겁니다.


'Iris'님의 건투를 빕니다.


*추신 :

연구원들의 프로그램, 어떤 것을 참여해도 도움이 되실 겁니다.

단, 해답은 '자신의 몫'입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9.05.06 20:15:27 *.195.238.27

소중한 답글 정말 감사합니다.


우문현답을 주셔서 많은 생각을 할 수 있었습니다.

이것저것 제 이야기를 다시 정리하다보니 제 글이 얼마나 막연한 글이었나 크게 와 닿았답니다. ㅎㅎㅎ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9.07.14 14:39:55 *.139.108.125

지나가는길에 한말씀드립니다.


저의경우도 아이리스님 처럼 꿈이 무언지 몰라 방황하던 기간이 있었지요.

다행히 지금은 그 꿈의 실마리를 찾아 

그 길을 고군분투 걷고있는중입니다.


저 같은경우에는

제가 좋아하는것을 찾기도 하였지만,

결정적으로

'싫어하는것'을 피하는 방향으로 가니

저만의 길을 찾는데 도움이 되었습니다.


아이리스님도,

어떤일을 어디에서 하시는지는 알 수 없지만,

지금의 그 일이

스스로를 괴롭히고 즐겁지 아니하다면

다른 방향으로 꿈을 찾으시는것이 맞지 않으실런지.


조심스러운 글 드립니다.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47 미안합니다. [1] 늘감사 2019.07.08 121
» 무엇을 하며 살아가야 할 지 잘 모르겠습니다 [3] Iris 2019.05.02 228
1645 정말 하고싶은 일 [1] 남자일반인스타일조력자 2018.09.23 369
1644 사회초년생의 고민.. [2] 자몽 2018.07.20 349
1643 저를 잘 모르겠습니다 ㅎㅎ [2] Kim2013 2018.07.19 286
1642 이 사람과 결혼해도 되는지 결단이 서지 않네요... [3] 꼬마 2018.07.16 403
1641 새 직장에서의 분위기 적응하기가 힘드네요 [2] 귀여운라임 2018.06.14 388
1640 30대..하고싶은게 뭔지 좋아하는게 뭔지 모르겠습니다. [2] 방황중 2018.06.13 623
1639 그대 스스로를 고용하라 적용 질문 [2] 쭌쭌안나 2018.02.07 343
1638 제 인생의 가장 큰 고민은 대인관계입니다 [3] 고민이 2017.08.04 609
1637 군면제자입니다. [1] 2017.05.14 718
1636 가족? 대출? 아기? [1] 아기아빠 2017.01.04 697
1635 오늘 퇴직원에 사인을 하며 [1] 나를 찾아서 2016.11.30 903
1634 질문을 받으면 머릿속이 하얘져요. [1] 라이보다 륜 2016.08.12 745
1633 25살 대학수능 [3] 의지의지 2016.06.25 2046
1632 가족이 싫어요 [1] 글쓴이 2016.02.09 2487
1631 24살 변화의 길목에 서서... [1] summer 2015.10.23 1074
1630 수많은길에서 나는 첫 단추를 끼고 싶다 글쓴이 2015.09.19 867
1629 직장에서의 사생활 [1] 글쓴이 2015.09.15 1275
1628 어느 순간 모든 게 만리포 2015.09.04 8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