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고민

여러분이

  • 서연숙
  • 조회 수 538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21년 12월 4일 14시 07분 등록

안녕하세요 독서코칭에서 마케팅분야 책을 읽으며 구본형 선생님의 책을 접했습니다. 

나 스스로에게 질문도 해봤습니다. 

나를 고용할 수 있겠는가? 

빠르게 확신이 서지 않았습니다. 

스스로에게 확신이 없었는데 

왜 나를 안뽑아주지? 

왜 승진을 안시켜주지? 

하며 불만을 일삼는 삶을 살아왔습니다. 


"일 자체에 몰입하고 그 분야에서 기량을 쌓다 보면, 우리의 삶은 풍요로워진다

이것이 성공이다. 명예와 돈은 그럼 사람에게 주어지는 선물이다"

와~ 너무 감동적인 글귀였습니다. 


" 정동진에서 뜨는 해를 보고, 열심히 서쪽으로 달려와 안면도나 강화도에서 서해로 지고 있는 아침의 그 해를 쳐다 보라. 

그것이 인생이라고 생각해보라. 그리고 다행히 내일 하루 더 마음대로 할 수 있는 시간이 남았다고 상상해 보라. 

이날 당신은 아주 새로운 인생을 시작할 것이라고 선언하라. 

그리고 그 일을 잊지마라" 는 글귀는 제 가슴을 벅차오르게 했습니다. 

제 삶의 버킷리스트에 저장하고 꼭 실천해 보겠습니다. 


촌스러운 표지에 지루할 거라는 편견을 깨고 후루룩 잘 읽었습니다. 

주옥같은 내용이 한번으론 부족할 거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두번 세번 읽고 싶은 책이였습니다. 

저에게 큰 울림과 깨달음을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독자 서연숙 드림-

IP *.5.54.18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50 늙어 봐야 아는 것들. [3] 빈잔 2022.11.08 62
1649 로미오와춘향 엘리스 2022.05.11 160
» 그대, 스스로를 고용하라 잘읽었습니다. 서연숙 2021.12.04 538
1647 포도단식 7일째 [1] 유태영 2021.01.13 737
1646 미안합니다. [1] 늘감사 2019.07.08 1266
1645 무엇을 하며 살아가야 할 지 잘 모르겠습니다 [3] Iris 2019.05.02 1374
1644 정말 하고싶은 일 [1] 남자일반인스타일조력자 2018.09.23 1355
1643 사회초년생의 고민.. [2] 자몽 2018.07.20 1404
1642 저를 잘 모르겠습니다 ㅎㅎ [2] Kim2013 2018.07.19 1269
1641 이 사람과 결혼해도 되는지 결단이 서지 않네요... [3] 꼬마 2018.07.16 1862
1640 새 직장에서의 분위기 적응하기가 힘드네요 [2] 귀여운라임 2018.06.14 1792
1639 30대..하고싶은게 뭔지 좋아하는게 뭔지 모르겠습니다. [2] 방황중 2018.06.13 2858
1638 그대 스스로를 고용하라 적용 질문 [2] 쭌쭌안나 2018.02.07 1326
1637 제 인생의 가장 큰 고민은 대인관계입니다 [3] 고민이 2017.08.04 1588
1636 군면제자입니다. [1] 2017.05.14 1887
1635 가족? 대출? 아기? [1] 아기아빠 2017.01.04 1560
1634 오늘 퇴직원에 사인을 하며 [1] 나를 찾아서 2016.11.30 1846
1633 질문을 받으면 머릿속이 하얘져요. [1] 라이보다 륜 2016.08.12 1771
1632 25살 대학수능 [3] 의지의지 2016.06.25 3674
1631 가족이 싫어요 [1] 글쓴이 2016.02.09 4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