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고민

여러분이

2009년 5월 31일 21시 16분 등록
몇년전 아버지가 건네주신 '그대, 스스로를 고용하라'
당시 국내 탑5에 드는 대학에 무리없이 입학하고, 대학교방송국생활도 하고, 장학금도 받으며 성공한 인생을 살거라는 자신감에 가득 차 있었던 저에게 그 책은 한번 쭉 읽혀지고는 책장에만 머물렀습니다.

교환학생도 다녀오고, 흔히 말하는 훌륭한 스펙도 갖추고 취업전선에 뛰어든지 두학기째이지만
취업이 되지 않아 얼마전에는 친구들과 모두 연락을 두절하기도 했습니다.

당연히 좋은 기업에 취직할 줄 알았고, 그게 성공의 길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아니, 사실은 지금도 좋은 기업에 취직하는 것이 인생의 행복을 어느정도는 보장해줄거라고 믿고 있습니다.

하지만 힘든 시기에 다시 꺼내든 이 책은 저에게 '다시 해보자!'라는 결심을 주었습니다.
그리고 그 목표는 단지 취업이 아니라, 내 인생을 열심히 살아보자!라는 목표로 변화했습니다.

열심히 해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IP *.168.33.123

프로필 이미지
인생전략
2009.06.01 13:32:08 *.160.38.199
아버님이 미리 준비해 두셨군요! 저도 그 책을 구 선생님 최고의 책으로 꼽을 정도로 의미있게 읽었었지요.
괜히 남들이 좋다는데 덜컥 들어가면 그게 오히려 계륵이 될 수도 있거든요!
이제 원하는 건 모든지 할 자유가 있다고 생각하시고, 자기 세계에 대해 열심히 고민해보시길...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67 책을 쓰고 있는데 질문이 있습니다.! [2] 상처리 2009.08.25 4119
1466 회사생활에서 [2] 박하 2009.08.20 3306
1465 나이만 먹어가는것같아 고민스럽네요. [7] 구름을벗어난달처럼 2009.08.12 4168
1464 커뮤니케이션의 문제... [4] 밤톨아빠 2009.08.11 3303
1463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 프로그램 일정 문의 드립니다. ^^ [5] 사근사근 2009.08.09 3833
1462 꿈과 희망이 있는 장소!! [2] 신학생 2009.08.03 3333
1461 꼭 한 가지 길이어야 하는 이유는 없다. [5] 박하 2009.07.22 4011
1460 이대로 끝날것 같아 두려워요 [2] ㅈㅇㅈ 2009.07.14 3973
1459 음식보다 무엇을 팔아야하는지... [1] 박상옥 2009.07.09 3334
1458 우연히 읽은 책 속에서... [1] 오경순 2009.07.04 4049
1457 인생의 갈림길에서 고민중입니다. [3] 영호충 2009.07.04 3846
1456 4개월째인 회사 어떻게 하면 될까요? [2] nalda 2009.06.08 4025
1455 신문 방송학과는 어떤가요? [3] 레인맨 2009.06.04 3558
» 감사합니다. [1] 꿈을향해 2009.05.31 3702
1453 인생의 외로움 [1] 공나른백작 2009.05.25 4241
1452 정신병을 앓고 있는 언니..가족에대한아픈고민.. [1] 행복을찾아 2009.03.12 5853
1451 운명이란 게 존재할까요?? [4] 길을 묻는다 2009.03.12 5848
1450 현재 ..삶의 기쁨을 발견하는 방법이 있다면.. [2] [1] hjj 2009.03.09 4322
1449 내인생의 첫 책쓰기 [4] 김영철 2009.03.02 4589
1448 마음을 나누는 편지 [1] 강훈 2009.03.02 37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