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고민

여러분이

  • Dear me
  • 조회 수 3454
  • 댓글 수 3
  • 추천 수 0
2011년 7월 18일 11시 12분 등록
안녕하세요.
매일 눈으로만 보다가 어렵게 글 남깁니다.
30살 여자인데요,

가장 가까워야할 가족과 친척들로부터 상처를 많이 받았습니다.
존중받지 못하고, 사랑받지 못하는 삶을 살았던것 같습니다.
평상시에는 좋은 책을 많이 읽음으로써 저를 밝고 긍정적인 사람으로 만들려고 애쓰며 살지만,
불편하고 힘든 어떤 상황을 마주하게 되면 걱정과 불안에서 헤어나오지 못합니다.

상처받지 않았던 사람처럼, 실패하지 않았던 사람처럼 살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법륜스님의 말처럼 긍정은 나를 위한 것인데 그게 너무 어렵습니다.
밝고, 자신감 넘치고, 나를 사랑하는 사람이 되고 싶어요..
그래서 겉으로만 웃는 사람이 아니라, 진심으로 행복해하며 살고싶어요.
조언 좀 부탁드립니다.
IP *.254.118.73

프로필 이미지
김지현
2011.07.18 12:38:39 *.207.110.13
어느 순간 강력한 충격이 땡~~ 하고 일어나는 순간 가벼워 집니다.
프로필 이미지
햇빛처럼
2011.07.19 05:09:36 *.10.140.89
많이 아프시겠습니다.
원래 상처는 가까운 사람에게 받는 것이 아닐까 해요.
그것도 가장 가까운 사람에게서 받는 것이겠지요.
이제까지 멀어야 할 사람에게서 상처 받았어요 라고 하는 분들은
보지 못했으니 가까운 사람에게 받는 것이 맞을 듯해요.

상처를 받았으면서 상처 받지 않은 것처럼
실패했으면서 실패하지 않은 것처럼
내가 아닌 다른 것이 되려고 하면
아마도 진심으로 행복하기는 힘들 것 같아요.

상처를 받은 나
실패한 나..
다른 누구도 아닌 나를 먼저 받아들이는 연습을 해 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프로필 이미지
천사
2011.07.19 19:18:47 *.197.6.58


뭐든지.. 척~ 하는건 답이 아닌것 같습니다.
받아들이고.. 직면하고.. 해결책을 찾는게 낫지 않을까요?
그런의미에서..

"모든 부정적 감정이 인체의 에너지 체계에 혼란을 일으킨다."라는 이론으로.. 치유법인 EFT
( Emotion Freedom Technique - 감정 자유 기법) 이라는게 있답니다.
저도.. 동영상만 봤는데.. 관련 URL 보내드리니.. 도움되시길 바랍니다.
http://eftkorea.net/zbxe/base

http://eftkorea.net/zbxe/movie/75339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06 답을 찾아가는 중 콜드게임 2012.05.23 2010
1605 왜 이렇게 사는 게 재미없을까요.. [4] 라담 2012.04.17 5187
1604 리더쉽 훈련을 받고 싶습니다. [1] 글쓴이 2012.03.24 2118
1603 가족이 짐처럼 느껴집니다.. [2] [1] 글쓴이 2012.01.22 3659
1602 이 질문에 대해서 계속 생각해보고있는데 답이 안나오네요 [2] 사과하나 2011.12.20 2314
1601 괴테포함 명언 박민영 2011.12.15 4443
1600 커트코베인명언집 하지원 2011.12.15 3196
1599 특정기술에 정통한 프로그래머는 어디서... [2] 낙지자 2011.12.13 1887
1598 홈페이지 잘보고갑니다 이민정 2011.12.12 1646
1597 볼만한 시: 봄의 왈츠 손님22 2011.12.12 1691
1596 단군의 후예 6기는 언제 모집하나요??? [1] 짜라빠빠 2011.11.30 1742
1595 자기계발 전문가가 되고싶습니다. [3] 안충구 2011.11.16 2348
1594 회사를 그만둘때는 언제인가요? [3] 회사원 2011.11.15 3533
1593 경영학과인문학의결합이란?? [2] 츠키지웅 2011.11.09 2270
1592 변화를 절실히 원해요 [2] id: 깔리여신 2011.10.18 2199
1591 현명한 선택...그 선을 모르겠습니다.. [5] 녕스 2011.09.13 2852
1590 무엇을 위해....살아가는 건가요.... [10] 쿠키 2011.08.22 3341
1589 26살 때늦은 진로고민 [4] 26춘기 2011.08.03 4544
1588 인간관계 (우정 vs 사랑) [3] 조언구함. 2011.07.19 3245
» 조언 부탁드립니다.. [3] Dear me 2011.07.18 34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