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고민

여러분이

  • 홍승완
  • 조회 수 1253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04년 7월 15일 01시 13분 등록
"일이 힘들고 보람이 없어요.
이것저것 생각이 많고 하지 못할 이유도 많아요.
자신감이 없어요. 집안 형편도 어렵구요.
미리 걱정하고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성격이에요.
하고 싶은 것이 뭔지 몰라요."

요약하면 이 정도 상황인 것 같아요.
좀 더 적어보면.

"이대로 인생을 허비해서는 안될 것 같고
뭔가 시작하고 준비해야할 것 같아요.
분명히 그런데 여러 가지 이유 때문에
그러지 못해요. 특히 어려운 집안 형편이
마음에 걸리고 힘들었던 과거가 떠올라요.
이런 생각을 하다보면 비교적 수입이 좋은
지금의 일을 포기하기가 어려워요.
포기하기는 어려운 데 그 일을 하려고 하면
또 힘들고 보람도 없어요. 그래서 다시 다른 뭔가를
생각하고..."

제가 보기엔 이런 식으로 반복되고 있는 것 같아요.

두 가지를 이야기하고 싶어요.
조금 단호하게 들릴지도 모르겠어요.
마음으로 받아들이길 바라요.

하나, 다른 관점에서 자신을 바라보세요.
짐이 많으면 떠날 수 없고 떠나도 다시 돌아오게 되요.
생각이 많고 이유가 많으면 미련이 짙어지고 주저하게 되요.
많은 생각과 이유를 단번에 버릴 수는 없을 거에요.
그러나 다른 관점에서 생각을 해볼 수는 있을 것 같아요.
올리신 글을 보면 이미 자신에 대해 많은 것을 잘 알고 있는 것 같아요.
그런데 대부분 자신의 약점과 부정적인 부분에 집중되어 있어요.
이제 다른 관점에서 자신을 바라보세요.
자신의 강점과 긍정적인 부분을 찾아보세요.
변할 수 없는 이유와 함께 변해야만 하는 이유도 함께 찾아보세요.
그래서 약점과 강점, 부정과 긍정, 안주와 변화 간에 균형을 잡아주세요.
균형잡힌 마음과 사고를 갖게 되는 것만으로도 많은 것이 달라질 수 있어요.

둘, 규율을 잡으세요.
규율 잡힌 사고를 하고 규율 잡힌 행동을 하기 위해 노력하세요.
규율은 열정과 의지에요.
열정은 자신이 믿는 것을 지키고 하고 싶은 것을 하는 것이에요.
의지는 해야만하고 필요한 것을 해내는 것이에요.
이 둘은 비슷한 듯 하지만 이렇게 달라요.
다른 사람의 도움 없이 혼자 힘으로 먹고 살아야 한다면
무슨 일을 해서든 그렇게 해야 해요. 이것이 의지에요.
하고 싶은 것이 있으면 따로 시간을 내어 준비하세요.
고단하겠지만 즐겁기도 할거에요. 이것이 열정이에요.
열정만으로는 되지 않아요.
하고 싶은 것이 무엇인지, 꿈이 무엇인지
아직 모른다면 열정보다 의지가 더 중요하고 필요해요.
의지로 시작하여, 열정으로 지속하세요.


단호해질 수 있다면, 무척 잘해내실 것 같아요.
그런 느낌이 강하게 들어요.
힘내세요.


* 구본형 사부께서 보름 정도의 여행을 떠나셨어요.
20일 경에 돌아오실텐데, 메일을 보내면 답장을 주실 것 같아요.

* 왼쪽 메뉴의 '변화 경영 이야기'에 저의 이야기가 있어요.
지난 몇 년 간의 변화 과정을 기록한 것을 그곳에 올려두었어요.
혹시 도움이 될지도 모르겠어요. 20번부터 55번까지 글이에요.
IP *.109.44.161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