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고민

여러분이

  • 오태진
  • 조회 수 2485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03년 2월 21일 20시 44분 등록



나비의 탄생...

나비가 고치에서 작은 구멍을 내며 막 나오려고 하는 것을 발견하게 되었다. 이것을 발견한 어떤 사람이 작은 구멍으로 뚫고 나오는 모습을 살피며 기다리게 되었다.

몇 시간을 기다렸지만 나비는 그 작은 구멍으로 뚫고 나오지를 못했다.
그래 가지고는 영영 나오질 못할 것 같은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그 사람은 나비를 도와주기로 하고 가위를 가져와 고치를 찢어 주었다.

나비는 그제서야 쉽게 고치를 빠져 나오게 되었다.

하지만,

.. 나비는 아주 작고, 찌부러진 몸과 가냘픈 날개만을 가지고 있었다. 사람은 이 나비가 언젠가는 날개를 활짝 펴고 몸이 더 커서 자기를 튼튼히 지탱할만큼 되기를 기대하면서 지켜보기로 했다.

..

하지만 실망스럽게도 그 나비는 계속 말라 비틀어진 몸뚱이와 찌그러진 날개를 지닌 채 땅바닥을 기어 다녔으며, 결코 날아다니지 못했다. 그 사람은 친절과 호의를 베푼 것이지만, 사실 나비에게는 치명적인 상처를 주게된다는 것을 알지 못했던 것이다.

, ...


나비가 작은 구멍을 빠져 나오고자 애쓰는 동안 그 몸통에 있던 액체가 나와 날개를 적시게 되고, 그러면서 달련된 날개가 하늘을 날 수 있는 힘을 비로소 얻게 되는 것이었다. ...나비가 고치의 작은 구멍을 애를 써서 빠져 나와야 했던 것은 나비가 앞으로 살아갈수 있는 힘이 필요했기 때문에 자연이 만들어 놓은 과정이었던 것이다.......


이렇듯, 가끔은 힘든 과정이 우리의 삶 속에 꼭 필요한 법이다.

우리가 세상사는 동안에 아무런 장애물을 만나지 않도록 만들어 졌다면 그것이 오히려 우리를 불구로 만들었을 것이다.


....................

- 내게 힘을 달라고 기도했더니
나에게 힘든 일을 주어서 나로 하여금 강해지도록 하셨고

- 내게 지혜를 달라고 기도했더니
나에게 풀어야 할 문제를 주셨으며

- 내게 부귀를 달라고 했더니
나에게 근육을 주셔서 그것을 사용하게 하셨고

- 내게 용기를 달라고 했더니
나에게 극복해야 할 장애물을 주셨고

- 내게 도와 달라고 했더니
나에게 기회를 주셨다.

- 내게 사랑을 달라고 했더니
내가 도와 주어야 할 도탄에 빠진 사람들을 내게 보내 주셨다.

" 내가 원한 것은 하나도 주시지 않았지만,
내가 필요한 모든 것을 받았다.."

--------------------------------------------------------------

출처가 불분명하나 와닿은 바가 있어 올립니다..

* 어려운 바를 극복한 힘은 후에 반드시 다시 사용되어 지리라는 것을 믿습니다.
IP *.172.18.68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87 ------>[re]그래요. 삼겹살.. 오태진 2003.02.18 1817
1586 -->[re]메일로 보낸 저 자신의 역사, 재능&장점, 사명에 ... J 2003.02.19 2171
1585 -->[re]답이 없는 곳에서 헤매지 말고 나오세요. 홍승완 2003.02.19 2182
1584 -->[re]보내준 많은 자료 잘 보았습니다 구본형 2003.02.19 2472
1583 ---->[re]보내준 많은 자료 잘 보았습니다 [1] BHB 2003.02.19 2045
1582 ---->[re]메일로 보낸 저 자신의 역사, 재능&장점, 사명에... [1] BHB 2003.02.19 2247
1581 -->[re]제가 들어드리고 싶군요 이숙영 2003.02.19 2124
1580 -->[re]다행스럽게 구본형 2003.02.20 2246
1579 구본형 선생님 답변 좀 주세요 [1] 오진주 2003.02.20 2273
1578 -->[re]딜렘마의 해결을 위한 구본형 2003.02.21 2424
1577 -->[re]역시 아줌마의 고민 [1] 고태영 2003.02.21 2312
1576 이런 아이를 보시다면 어떠세요.. 김미려 2003.02.21 1996
» 나비의 탄생에 대해... 오태진 2003.02.21 2485
1574 직장내에서의 대인관계의 힘듬에 대해서 조언을 듣고싶어서 ... [1] 루아앗세페르 2003.02.21 2931
1573 -->[re]창피한건 한순간! 이운섭 2003.02.22 2063
1572 -->[re] 저의 짧은 생각. 도움이 되었으면.. 유법종 2003.02.24 2162
1571 지금의 진로를 바꾸고자 한다면... [1] 제영이 2003.02.25 2112
1570 -->[re]대학에도 여러 종류가 있습니다. [1] 홍승완 2003.02.25 2260
1569 ---->[re]대학에도 여러 종류가 있습니다. [1] 박제영 2003.02.25 2117
1568 안녕하세요 구본형 선생님 현이 2003.02.25 24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