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고민

여러분이

  • 방문자
  • 조회 수 2511
  • 댓글 수 2
  • 추천 수 0
2011년 1월 10일 06시 04분 등록

변경연 사이트는 주기적으로 방문하여 힌트를 얻는 곳이고

종교적 신심이 깊은신 분도 계신 것 같아

어렵게 질문 드려 봅니다

 

요즈음 들어 성경을 읽고 있는데

신약 속의 사회윤리적 말씀들은

 

익히 공부했던 정규 교과서나 다른 도덕.철학 속의 내용과 비슷하여

비교적 이해하기 수월한 편이나

 

반면에 마치 신화, 공상과학같이 상식을 뛰어넘는 초월적 현상들의 문장들을 보면

하느님과 예수님의 기적, 이적, 표적 행하심은

 

과학적.현실적으로 비물리.비가시적이고 실현성이 거의 없어 보여

선뜻 이해가 어렵습니다

 

'어려서 믿어와서 자연스럽게..', '그럼에도 불구하고..', '먼저 믿어야 안다'거나 '신이기에 불가한 것이 없다'는 등의

믿음 우선의 논리보다는

좀 더 설득력 있는 설명이나

 

여타 성경해석의 다양한 관점, 하늘나라의 출현과 영생의 약속 등에 대해 문답이 이뤄질 정도의

이해를 돕는 근거나 자료가 없을까 궁금합니다

 

그리고 어떻게 비현실적 말씀이 자신들의 '믿음'으로 굳어지는 과정을 겪게 되는 지

가급적 비종교적인 저의 입장을 고려하여 설명해 주시면

정말 고맙겠습니다

 

(시간 내어 글을 읽어주셔서 고맙습니다)

2011-01-12 PM 1-07-06
*
다소 추상적이고 막연한 질문에 덧글해 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

(실명이 아니라 죄송합니다, 양해 부탁 드립니다)

 

이어지는 의문이 있는데요

 

신심이 깊으신 분들 가운데

하느님의 이적을 거의 당연한 역사적 사실로 인정하는 분위기가 있습니다

 

당대와 달리 지구의 환경이 변해 와서 그런 건지

현 시대에는

이적의 과학적 설명이나 가능성이 불가하거니와

지극히 비현실적이라 생각되어

 

비록 그 분들의 믿음이

일반적 주관.관념의 틀 안에서 개인적으로 인정되더라도

 

진정 이적을 사실로 인식할 경우

어떻게 바라봐야 할 지 난감할 때가 있습니다

 

이를 저는 종교적 회의론으로

개인화된 신앙으로 이해하면 그만이란 생각도 해 봤는데요

 

그 분들이 믿음에서 비롯하여

사실로 깊숙이 인식할 정도의

강도 높은 주장을 하는 듯싶어

 

'믿게 되면 사실과 현실적 가능성의 구분이나 구별도 넘어서게 되는가' 하는 의문입니다

 

 ...

2011-02-06 오전 3-34-03
익히 들어 평소 무감각해 하던 논란에서 찾았습니다,
창조론과 진화론 가운데
전자에 무게를 두면 선상이적, 오병이어 등 모두 이해되네요 

IP *.172.221.11

프로필 이미지
신진철
2011.01.12 00:14:28 *.186.57.195
부탁하신 내용이 너무 막연해서..어찌 답변을 드려야 할지 좀 그런데...
이렇게 하시면 어떨까요.. 예를 들면.. 성경의 한 구절..
가령 오병이어의 기적이라든가.. 등에 대한 선생님의 생각이나.. 해석을 먼저 소개하고
다른 분들의 의견을 구하는 것은 어떨까요? 뭐.. 굳이 실명을 밝히지 않아도 되겠지만,
다른 분들의 도움을 받으려면.. 다른 분들이 어떻게 도울 수 있을지 조금 구체적으로 시작해보시는 것이.. ㅎㅎ
프로필 이미지
김용균
2011.01.12 09:57:18 *.19.222.3
가급적 종교와 정치에 대한 이야기는 삼가하고 있습니다만, 어렵게 질문하셨으니 아래에 저의 개인적 생각을 적습니다. 혹 저와 생각이 다른 분들도 계시겠지만 이 글은 방문자님의 질문에 대한 개인적 글이오니 논란이 되지 않았으면 합니다.

성서에 대해선 한길사에서 출간한 이누카이 미치코의 [성서이야기]와 [성서기행]을 추천합니다.
성서는 1천600백여년에 걸쳐 40명 이상의 저자가 집필한 것이고, 당대에는 역사서나 예언서, 시, 희곡, 서간문 등의 다양한 문학적 형태와 내용을 담고 있던 것이 후대에 경전으로서 확정된 것입니다.
따라서 성경을 당대의 역사나 문화, 문학에 대한 도움서 없이 성경구절만으로 해석하고 이해하려는 것은 쉽지 않은 작업이면서 신앙의 길을 시작하시는 분들에게는 자칫 위험한 방향으로 흐를 가능성도 높습니다.
예를 들면 창세기는 한권의 책으로 되어 있지만 실은 여러 버전으로 전승되어온 창조의 내용들이 함께 기술된 것이기 때문에 문자적으로는 간혹 앞뒤가 다른 표현으로 되어 있다던가 하는 의문점들이 나옵니다.
그리고 창세의 과정을 일종의 역사서나 기록서로 보는 경우에는 과학적 해석과 다른 경우도 종종 있습니다만, 전승을 편집한 저자의 신앙고백서로 본다면 한장 한장이 아주 독특하고 즐거운 내용이라고 생각합니다.

비현실적 말씀이 자신들의 믿음으로 굳어지는 과정을 궁금해하셨는데, 중요한 점은 비현실적 말씀(이적)이 믿음으로 굳어지는 것이 신앙이 아니라는 점입니다.
신앙생활은 간혹 등장하는 이적들에 의해 자극받는 부분이 있기는 하지만 그것이 전부도 아니고 목적도 아니기 때문입니다. 
믿음의 대상은 성서의 구절 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 모든 성서의 구절이 한결같이 고백하는 하나님에 집중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믿음의 성숙은 믿지 않으면 지옥 간다는 공포감과 불안감이 아니라, 믿음의 대상을 깊이 알아가면서 자연스럽게 성장해가는 것입니다.

참고로 오래된 책입니다만 남포교회 박영선 목사님이 저술하신 [하나님의 열심]이란 책이 하나님을 이해하는 데에 중요한 내용을 담고 있어 추천합니다.
특별한 영적체험을 통해 신앙의 길에 들어섰다는 신앙인들도 많지만 꾸준하고 지속적인 인격적 만남을 통해 신앙인이 되어가는 분들도 많이 있습니다.

방문자님이 가지고 계신 진지한 의문에 대해 공감하면서 한가지 부탁드린다면 어떠한 선입견이나 편견, (그것이 일방적인 옹호이던 비판이던 관계없이)에 휘둘임없이, 열린 마음으로 성서를 읽고, 하나님이 어떤 분이신가와 그리스도의 삶에 대해 묵상해나가신다면 지금 가지고 계신 궁금과 의문들이 다른 방향으로 풀리지 않을까 기대합니다.

좋은 하루 되시길 빕니다.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67 통일을 위한 경영학 [1] 나무 2011.04.03 2053
1566 삼3번의 도전... 가치가 있을까요.... [1] 쳥년지기 2011.03.27 2295
1565 경영학과 역사학 [5] 나무 2011.03.13 2404
1564 32살에 신입사원, 어떠한 자세로 일을..... [8] [19] 김신웅 2011.03.12 6420
1563 시험에 떨어지고 나니 결정에 기로에 서네요. [2] 행복해진다는것 2011.02.24 2504
1562 직장 구하는 것을 포기하고 공부를 하려는데 무모한 생각일... [2] 무지개 2011.02.15 2724
1561 열실힘하고싶은데하고싶은게무었진지모르겠어요 [2] 고민만 2011.02.11 2376
1560 사회 초년생으로써 고민상담 부탁드립니다^^ [2] 사회초년생 2011.02.08 2600
1559 감히 [1] [1] 고3학생 2011.01.24 2416
1558 써니님 , 안녕하세요? [3] 미우 2011.01.23 2458
1557 25살 진로와 적성 변화 [1] [1] 갈팡질팡 2011.01.14 3676
1556 직장 상사로 부터의 긴장감 스콧 2011.01.11 2652
» 하느님을 어떻게 영접하게 되었는 지 신앙이 있으신 분의 ... [2] 방문자 2011.01.10 2511
1554 한번 더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1] 다시한번 2010.12.29 2283
1553 내용이 깁니다. 하지만, 충분히 읽어야 할 가치는 있다고 ... [2] 탈무드 2010.12.21 2797
1552 즐거운 선택 clark 2010.12.13 2357
1551 서양이 동양에게 삶을 묻다 를 읽고 [1] 민뱅 2010.12.13 2488
1550 이제곧 20살, 진로고민때문에 정말 잠이안와요ㅠ_ㅠ 조순경 2010.11.30 2532
1549 써니님, 레인맨님, 김사장님 소중한 조언 감사드립니다. [2] 고민하는 이 2010.11.17 2621
1548 새로운 직장에서의 어려움 [4] [3] 고민하는 이 2010.10.26 38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