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고민

여러분이

  • 고민만
  • 조회 수 2300
  • 댓글 수 2
  • 추천 수 0
2011년 2월 11일 17시 36분 등록
안녕하세요 ~
의욕만 많고 결정을 못하고 방황하고 있는 졸업 1학기 남은 여대생입니다.
특별히 깊게 생각하지 않고 대학을 가고 가서도 그저그런 적당히 출석해서 어느정도까지 성적만 받고 이쪽으로 가고싶다 절대 내길이 아니다 하는 생각도 없어요 ,
가면 가는 것이도 길이 없으면 마는정도ㅡ
그래서 제가 정말 시간가는 줄 모르고 열정적으로 일에 몰입해서 성과도 올리고 싶고 인정도 받고 싶어요 ㅡ
하지만 제가 무슨일을 해야 잘하고 좋아할 지 모르겠어요 ㅜ
어느 직업이든지 해보고 결정하기란 현실적으로 너무 뜬 구름 같은 이야기 같구요
이제 졸업을하면 취직을 원하시고 저도 역시 일을 하고 싶긴한데
일반 취직을 하더라도 좋아하는 일이 있으면 같이 준비하고 일도 같이하고 싶은데
제가 무엇에 몰두하고 좋아하고 있는지 와닿는 직업 / 일을 찾고 싶어고 방법이 있을까요 ?
IP *.46.100.35

프로필 이미지
경환
2011.02.12 11:06:54 *.129.148.38
대학교 졸업반이시군요~

홈페이지의 "커뮤니티" 쪽에 보시면, 박승오님과 홍승완님이 진행하시는 "나침반 프로그램"이 많은 도움이 되시리라 생각됩니다.

건승을 기원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1.02.12 14:58:10 *.160.33.89

나는 이런 말을 들은 적이 있는데, 옳은 것 같군요. 

"아주 많은 사람들, 대부분의 사람들이라고 말해도 좋을만큼 많은 사람들이 제 길이 무엇인지 알지 못한다.  그럴 때 인생은 낭비되고 소모된다.   좋아하는 일이 무엇인지 잘 모를 때는  주어진 일을 열심히 해보는 것이 좋다.  제 일이 무엇인지도 모르면서 '이 일은 내 일이 아니야'라고 말하며 한숨을 쉬는 는 사람들이 아주 많기에, 제 길을 찾아 갈 때는 지극해야한다.   이 일도 해 보고 저 일도 해 보는 동안 마음 한 구석에 '이 일이다' 라는 감이 오면,  그 일을 따라가야 한다.  이때는 모든 것을 다 버리고 그 길로 질주해야한다.  설사 그 길이 아니라고 후회하는 두려움이 따라오더라도, 그 길로 모든 것을 헌신하여 달려가야 한다.   그러면 그 길이 제 길인 줄 알게 된다. 

아주 소수의 사람들만이 자신이 가고 싶은 길을 알고 있다.   그러나  갈 길을 알고 있는 사람들이라도 다 그 길에서 모두 성공하는 것은 아니다.   게으름이 길을 막기 때문이다.  오직 게으름이라는 괴물을 처단한 사람 만이 제 길을 다 가는 것에 성공하여 명예를 얻게 된다.   "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67 통일을 위한 경영학 [1] 나무 2011.04.03 1963
1566 삼3번의 도전... 가치가 있을까요.... [1] 쳥년지기 2011.03.27 2211
1565 경영학과 역사학 [5] 나무 2011.03.13 2299
1564 32살에 신입사원, 어떠한 자세로 일을..... [8] [19] 김신웅 2011.03.12 6171
1563 시험에 떨어지고 나니 결정에 기로에 서네요. [2] 행복해진다는것 2011.02.24 2416
1562 직장 구하는 것을 포기하고 공부를 하려는데 무모한 생각일... [2] 무지개 2011.02.15 2633
» 열실힘하고싶은데하고싶은게무었진지모르겠어요 [2] 고민만 2011.02.11 2300
1560 사회 초년생으로써 고민상담 부탁드립니다^^ [2] 사회초년생 2011.02.08 2499
1559 감히 [1] [1] 고3학생 2011.01.24 2340
1558 써니님 , 안녕하세요? [3] 미우 2011.01.23 2381
1557 25살 진로와 적성 변화 [1] [1] 갈팡질팡 2011.01.14 3548
1556 직장 상사로 부터의 긴장감 스콧 2011.01.11 2551
1555 하느님을 어떻게 영접하게 되었는 지 신앙이 있으신 분의 ... [2] 방문자 2011.01.10 2431
1554 한번 더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1] 다시한번 2010.12.29 2210
1553 내용이 깁니다. 하지만, 충분히 읽어야 할 가치는 있다고 ... [2] 탈무드 2010.12.21 2680
1552 즐거운 선택 clark 2010.12.13 2284
1551 서양이 동양에게 삶을 묻다 를 읽고 [1] 민뱅 2010.12.13 2403
1550 이제곧 20살, 진로고민때문에 정말 잠이안와요ㅠ_ㅠ 조순경 2010.11.30 2403
1549 써니님, 레인맨님, 김사장님 소중한 조언 감사드립니다. [2] 고민하는 이 2010.11.17 2535
1548 새로운 직장에서의 어려움 [4] [3] 고민하는 이 2010.10.26 37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