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고민

여러분이

  • 무지개
  • 조회 수 2632
  • 댓글 수 2
  • 추천 수 0
2011년 2월 15일 16시 52분 등록
혼자 고민을 하다 답이 안나와 인생경험이 많으신분들의 조언을 구해봅니다..
올해 30이 된 남자입니다. 직장생활 2년정도 하고 퇴사하고  새 직장을 구하려고 준비중입니다.
그러다가 진로에 관해 고민도 하게 되고 왜 사는건지 이런 생각도 듭니다. 일안하고 쉬고 있어서 잡생각이 많아
졌는지 모르겠네요 ㅎㅎ
그러다가 문득 나이는 많이 먹었지만 딱 1년정도만 공부를 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구체적으로는 그냥 치열하게 딱 1년만 책..독서를 하면서 보내고 싶습니다. 구본형선생님 연구원생활이랑 비슷하다고 볼 수 있겠네요
그렇게 책을 보면서 내가 생각하지 못한 시야와 생각들을 가지고 싶습니다
결혼전이고 1년치  생활비 정도는 있어서 고민중인데 쉽지가 않네요
1년정도 공부하고 나서 직장을 못구하면 어쩌지? 하는 생각도 들고.. 저도 직장생활을 해봐서 31살 남자가 직장을 구한다는게 얼마나 힘든건지 충분히 알고 있으니까요..
대학생도 아니고 30이나 먹어서 공무원이나 고시공부도 아니고 그냥 공부한다고 했을 때 부모님,친척,친구들이 저를 어떻게 생각할지도 솔직히 맘에 걸립니다.
친구들은  승진도 하고 결혼도 하고 여유있는 생활을 하는데 나혼자 뭐하는걸까 하는 자괴감도 약간 들구요
그냥 빨리 직장을 구하고 짬나는 시간,주말을 이용해 열심히 독서를 해도 되지 않나 라고 협실과 타협을 하는중인데
솔직한 마음은 딱 1년만 미친듯이 책에 빠져 살고 싶은데 나이먹고 무모한 생각일까요?
 
IP *.233.225.189

프로필 이미지
맑은
2011.02.16 00:21:27 *.111.206.9
공부할려고, 구직을 포기하는 것은 비추입니다. 책은 삶이 아닙니다. 책을 너무 많이 읽으면, 지적허영이 생기지요. 전 그렇게 생각해요. 님이 원하는 공부가, 똑똑하게 보이거나, 말을 잘하기 위한, 내지는 '많이 알고있다'는 느낌으로 상대를 제압하려는 의도가 아니라면, 책을 읽지 마세요. 

당장 직장 구하셔서, 그 안에서 고군분투하시기 바랍니다. 그것이 공부지요. 피와 살이 되는 공부는, 고통스럽습니다. 

모아두신 돈은, 잘 챙겨두시거나, 아예 부모님께 드리세요. 가지고 있으면, 잡생각 생기고, 조금씩 까먹습니다. 그돈은 건드리지 마시고, 직장구하시기 바랍니다. 친구들은 승진도 하고, 결혼도 하고, 여유는 모르겠지만, 아무튼 님이 결혼하실 생각이 있으시다면, 주어진 수순대로 살아가시길 바랍니다. 

31가 되어도, 직장은 있습니다. 1년 정도 쉬셔도, 직장은 구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책만 읽은 허약한 체력으로는 그 직장에서 버티지 못할 겁니다. 머리가 아니라, 몸으로 사세요. 

이렇게 정리가 되겠네요. 미친듯이 책이 아니라, 미친듯이 일. 

구직에는, 여의도에 있는 '노사재취업센터'가 도움이 될겁니다. 건승하시길 빕니다. 
프로필 이미지
경환
2011.02.18 16:01:13 *.129.148.242
안녕하세요~

인생은 길지도 않지만, 그렇다고 짧지도 않습니다. 고민의 시기에는 깊이깊이 고민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3월4일~6일까지 진행되는 구본형선생님의 "나를찾아 떠나는여행" 프로그램을 추천합니다.
(공지사항에 나와있습니다)

그곳에서, 삶에 대해 고민하는 동지들, 그리고 고민에 대한 실마리를 주실 스승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 그 시간속에서 깊은 내면의 나자신과 마주하시게 될겁니다.  행복한 일상을 끌어당기시는 한 해 되시기 기원드립니다~~^^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67 통일을 위한 경영학 [1] 나무 2011.04.03 1962
1566 삼3번의 도전... 가치가 있을까요.... [1] 쳥년지기 2011.03.27 2210
1565 경영학과 역사학 [5] 나무 2011.03.13 2299
1564 32살에 신입사원, 어떠한 자세로 일을..... [8] [19] 김신웅 2011.03.12 6171
1563 시험에 떨어지고 나니 결정에 기로에 서네요. [2] 행복해진다는것 2011.02.24 2416
» 직장 구하는 것을 포기하고 공부를 하려는데 무모한 생각일... [2] 무지개 2011.02.15 2632
1561 열실힘하고싶은데하고싶은게무었진지모르겠어요 [2] 고민만 2011.02.11 2300
1560 사회 초년생으로써 고민상담 부탁드립니다^^ [2] 사회초년생 2011.02.08 2499
1559 감히 [1] [1] 고3학생 2011.01.24 2340
1558 써니님 , 안녕하세요? [3] 미우 2011.01.23 2380
1557 25살 진로와 적성 변화 [1] [1] 갈팡질팡 2011.01.14 3548
1556 직장 상사로 부터의 긴장감 스콧 2011.01.11 2551
1555 하느님을 어떻게 영접하게 되었는 지 신앙이 있으신 분의 ... [2] 방문자 2011.01.10 2431
1554 한번 더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1] 다시한번 2010.12.29 2210
1553 내용이 깁니다. 하지만, 충분히 읽어야 할 가치는 있다고 ... [2] 탈무드 2010.12.21 2680
1552 즐거운 선택 clark 2010.12.13 2284
1551 서양이 동양에게 삶을 묻다 를 읽고 [1] 민뱅 2010.12.13 2402
1550 이제곧 20살, 진로고민때문에 정말 잠이안와요ㅠ_ㅠ 조순경 2010.11.30 2403
1549 써니님, 레인맨님, 김사장님 소중한 조언 감사드립니다. [2] 고민하는 이 2010.11.17 2535
1548 새로운 직장에서의 어려움 [4] [3] 고민하는 이 2010.10.26 37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