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고민

여러분이

  • 나무
  • 조회 수 2039
  • 댓글 수 1
  • 추천 수 0
2011년 4월 3일 20시 29분 등록
안녕하세요. 지난번에 경영학과 역사학에 대해 질문했던 학생입니다.
부지깽이님과 목계님의 진심어린 답변으로 이제 조금 의문을 해결했습니다.
그런데 이번에는 다른 의문이 생겼습니다.
바로 저의 구체적인 장래희망에 대한 것입니다.
저는 커서 우리나라를 통일로 이끌고 우리 국민들의 삶의 질을 선진국의 수준으로 올려놓는 민족의 지도자가 되고 싶습니다. 그러기 위해서 대학의 어떤 학과로 진학할지 고민을 하다가 이 분야 또한 어찌보면 경영의 넓은 분야라고 생각해 경영학을 전공하려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요즘 들어 다시 생각해보니, 아무리 경영학의 범위가 넓다고 하지만 이제껏 누구도 '경영학'을 국가 경영으로 생각해본 적이 없는 것 같아 저의 꿈과 관련이 없는 학과가 아닌가하고 의문이 듭니다.
저는 우리나라를 통일로 이끌기 위해 여러 인재들을 적재적소에 배치하고 나라의 큰 꿈을 그리는 등에 있어서 '경영학'이 필요하다고 생각했는데, 저의 생각이 맞는 것일까요? 또한 저의 꿈을 위해 경영학의 어떤 점에 대해 고찰하고 적용시켜야 할까요?
IP *.202.224.171

프로필 이미지
훔..
2011.04.04 07:26:33 *.46.235.32
말씀하신대로 경영학과는 기업에 대한 경영이론을 주로 다루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그것을 국가경영에 접목시키는 것도 불가능하지는 않아 보입니다.
다만 그것은 학교에서 가르쳐 주는 것을 따른다기 보다 본인 스스로 만들어 가야할 부분으로 보입니다.
단순하게 생각하면 정치외교학과 경영학의 접목으로 보이네요.

여담으로 님의 꿈에는 중요한 변수가 하나 있네요.
만약 님께서 '지도자'라는 위치에 오르기 전에 통일이 되어 버리면
님의 꿈은 어떤 식으로든 수정이 되어야 할 것 같습니다.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통일을 위한 경영학 [1] 나무 2011.04.03 2039
1566 삼3번의 도전... 가치가 있을까요.... [1] 쳥년지기 2011.03.27 2280
1565 경영학과 역사학 [5] 나무 2011.03.13 2395
1564 32살에 신입사원, 어떠한 자세로 일을..... [8] [19] 김신웅 2011.03.12 6400
1563 시험에 떨어지고 나니 결정에 기로에 서네요. [2] 행복해진다는것 2011.02.24 2488
1562 직장 구하는 것을 포기하고 공부를 하려는데 무모한 생각일... [2] 무지개 2011.02.15 2707
1561 열실힘하고싶은데하고싶은게무었진지모르겠어요 [2] 고민만 2011.02.11 2364
1560 사회 초년생으로써 고민상담 부탁드립니다^^ [2] 사회초년생 2011.02.08 2586
1559 감히 [1] [1] 고3학생 2011.01.24 2401
1558 써니님 , 안녕하세요? [3] 미우 2011.01.23 2446
1557 25살 진로와 적성 변화 [1] [1] 갈팡질팡 2011.01.14 3659
1556 직장 상사로 부터의 긴장감 스콧 2011.01.11 2637
1555 하느님을 어떻게 영접하게 되었는 지 신앙이 있으신 분의 ... [2] 방문자 2011.01.10 2499
1554 한번 더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1] 다시한번 2010.12.29 2270
1553 내용이 깁니다. 하지만, 충분히 읽어야 할 가치는 있다고 ... [2] 탈무드 2010.12.21 2775
1552 즐거운 선택 clark 2010.12.13 2346
1551 서양이 동양에게 삶을 묻다 를 읽고 [1] 민뱅 2010.12.13 2479
1550 이제곧 20살, 진로고민때문에 정말 잠이안와요ㅠ_ㅠ 조순경 2010.11.30 2514
1549 써니님, 레인맨님, 김사장님 소중한 조언 감사드립니다. [2] 고민하는 이 2010.11.17 2608
1548 새로운 직장에서의 어려움 [4] [3] 고민하는 이 2010.10.26 38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