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고민

여러분이

  • 조회 수 3131
  • 댓글 수 3
  • 추천 수 0
2010년 4월 19일 12시 55분 등록
주변에 화를 잘 내는 분이 계십니다. 그 분은 저희 회사 사장님이신데요. 주변의 평이 즉흥적이고, 다혈질 적이고, 기분에 따라 그때 그때 달라지신다고 하네요..저도 인사팀장으로 입사 한지 얼마 안되었는데. 오늘 큰 건을 목격했습니다..
부서장들 회의에서 소와 개를 잡으시다가 급기야 앞에 있던 결제판을 던지 십니다.
제가 지급까지 이런 사장님을 모신적은 없지만,  그렇다고 별종이라고 할 정도는 아닌것 같습니다. 
그런데 인사를 책임을 지고 있는 입장에서
저의 고민은 요즘 회사 매출도 좋고, 조직구성원도 나쁘지 않은것 같은데 사장님의 이런부분 땜시 분위기 않좋고, 
좋은 사람 정 못부치니 정말 아쉽다는 겁니다. 어떻게 보면 이런 면땜시 회사 여기까지 온 것인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런데 이젠 회사가 많이 커지고 해서, 리더쉽이 바뀌셔야 할듯 싶은데요..
그리고 사실 이런 상황땜시 저를 뽑은 듯 싶기도 하구요.
뭔가 조직 분위기를 위해서 새로운 아이디어를 만들고 싶은데,,안 떠오르네요..
요기 이런 고민을 올려도 되는지 모르겠지만, 혹시 조언 주실수 있으시면 부탁드립니다.
지금은 소, 개 잡던 분들하고 식사하면서 애교섞인 육두문자를 남발하고 계시네요..
ㅎㅎ..
제가 사장님을 변화 시킬수 있을까요? 아님 그냥 따라가야 할까요?
IP *.49.154.194

프로필 이미지
김지현
2010.04.20 11:57:26 *.138.85.165
'입 속에 도끼가 있다'

사장님께서 위 경구를 어느 순간 '탁'하고  느끼시는 순간이 오셔야 할 것 같습니다.

(사회 경험 일천한 사람이 글 올려 죄송합니다. 악플보다 무서운 무플을 방지하고자 댓글 답니다. ^^*)

혹시 제가 책을 구 할 수 있으면 보내드리겠습니다.
빠르면 5월 중순경에 보내드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행위에 대한 결과를 설명하는 책입니다. 

제 이메일은 mpdpat-1@hanmail.net 입니다.
받는 주소와 받는 분을 메일로 알려주세요.

어쩌면 조금은  더 늦어 질 수도 있습니다. 이 점은 양해 바랍니다. ^^*

매일매일 즐겁고 새로운 날 되세요. ~~~~~~~~~~~~~~~~~~





프로필 이미지
2010.04.21 13:00:02 *.45.7.254
그래도 저보다는 낳은 것 같습니다.
사장이 그러면,, 사장이니깐 그런가 보다 하겠는데...
저는 팀장이 무개념의 소유자라,,, 더 답답하내요..
프로필 이미지
감자
2010.04.29 18:29:26 *.49.154.194
무서운 무플을 방지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힘이 되네요.ㅎㅎ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27 계속 뒤쳐진다는 느낌이 들어서 힘이 듭니다. [4] 나무 2010.05.16 4050
1526 이 곳을 이용하는 분들께 . [1] 카파시티 2010.05.01 3590
1525 취업을 앞둔 4학년. 영혼이 없는것 같아요.. [8] 물먹은별 2010.05.01 3722
1524 내가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에 대한 방향 및 이론..그러나 ... [2] 랑이 2010.04.30 4064
1523 가정 경제권은 부부중 누구에게로? [5] [2] 받아내자 2010.04.28 4911
1522 지름신 때문에. [6] 맑은 김인건 2010.04.28 3274
1521 죽어라 ~ 하며 용쓰며. [1] 한판굿. 2010.04.26 2806
» 화를 잘 내시는 사장님.. [3] 2010.04.19 3131
1519 두가지 목표를 쫓고 있습니다. [6] 이상희 2010.04.19 2957
1518 회사를 그만둡니다. [7] [1] JK 2010.04.18 3402
1517 20대여성의 고민입니다.. [3] 자유의지 2010.04.05 3234
1516 제가 속이 좁은 여자인 것 같아요 [3] 자주와요 2010.04.02 4404
1515 사적인관계, 공적인관계의 경계 [4] 미나 2010.03.26 4529
1514 매력있는 곳이네요 ^0^ 궁금한게 한가지 있습니다 [2] 정우혁 2010.03.17 3062
1513 [부부] 소소한 말다툼 [4] 꾹입니다요. 2010.03.12 3409
1512 부부.. 뒷이야기 [9] 꾹입니다요. 2010.03.09 3031
1511 연애, 결혼, 행복에 대한 질문. [5] 서른 2010.03.01 4276
1510 과연 게임중독과 프로게이머가 되는 길은 구분할수 있나요 [2] 프로게이머 2010.02.24 3837
1509 부부 [10] 꾹입니다요. 2010.02.23 3311
1508 실패한 후 [1] 설산 2010.02.23 3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