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구본형

구본형

개인과

/

/

  • 구본형
  • 조회 수 6648
  • 댓글 수 2
  • 추천 수 0
2004년 6월 6일 15시 06분 등록
자신을 실험하라 그것이 가장 잘 배우는 방법이다 , 2004, 피데이스


우리가 살고 있는 세계는 과거의 지도 위에는 없는 세상이다. 과거는 아주 순식간에 사라지고 있다. 직업의 세계에서는 일자리들이 증발하고 있다. 오래된 일자리가 사라지고 새로운 일자리가 생기는 것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정규직 일자리가 점점 줄고 있다. 그 대신 새로운 일자리는 임시직과 계약직으로 메워지고 일의 특성은 붙박이 직무보다는 프로젝트와 테스크로 대체되고 있다. 이미 미국인들은 대학을 나와 40년 정도 직장 생활을 할 때, 최소한 11 차례 이상 직장을 바꾸고, 최소한 3차례 정도는 바탕 기술 자체를 바꾸게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평생직장은 완전히 사망했고, 평생 직업은 끝없는 학습으로만 얻을 수 있는 움직이는 타겟이 되고 말았다. 임시성과 비정규성이 이 사회를 움직이는 새로운 원칙이 되어가고 있다.

사람들은 점점 더 빨라지고 분주해 진다. 그러나 이천 오백년 전에 소포클레스가 한 말은 여전히 진실이다. “ 두려워하는 사람들은 항상 분주하다” 바쁘다는 것이 그대가 필요한 사람이라고 증명해 주지 않는다. 대신 간단하고 명료한 원칙과 요결을 익힐 필요가 있다.

어느 조직도 필요한 사람은 떠나보내지 않는다. 이것이 ‘필요의 원칙’이다. 필요한 자리에 서 있는 사람들은 늘 그 처신에 특별한 공유점이 있다. 대략 다음과 같다.

우선 그들은 늘 학습하고 실험한다. 그들의 특징은 자신의 과거와 경쟁한다는 점이다. 지식은 변하고 경험은 늘 다르게 적용된다. 자신의 특징을 이해하고 그 잠재력을 계발한다. 그리하여 자신의 분야에서 자신들의 목소리를 가지고 있는 전문가들이다. 전문가는 자신의 특별함을 적절히 표현할 수 있고, 일을 처리하는 자신만의 좋은 방식을 가지고 있다. 이것이 유능함이다. 유능함이 필요를 창출한다.

둘째 그들은 적절한 휴먼 네트웍을 형성하고 있다. 이 말은 떼거리를 이루고 있다는 것과는 매우 다른 개념이다. 적절한 관계라는 것은 폐쇄회로를 가지지 않는다는 것이다. ‘언제나 함께 할 수 있는 사람’이라는 열린 관계가 유지되도록 적과 동지 사이의 제 3의 꼭지점을 찾아내어 그 지점에 자리를 잡고 있는 것이 이들의 특징이다. 다른 사람에게서 그 사람들의 장점을 읽어낼 수 있는 사람들은 이러한 휴먼네트를 구성하는 데 익숙하다. 줄을 잡고 있는 정치적 인간들이 몰락해도 이들은 상대적으로 안전하다.

마지막으로 그들은 세상의 흐름에 대한 대략을 이해하고 있다. 그러나 그들은 그 추세를 뒤따르지 만은 않는다. 그러면 추종자에 그치게 된다는 것을 알고 있기 때문이다. 그들은 변화의 물줄기 위에 올라탄다. 그리고 그 변화의 물결 위에서 기세좋게 새로운 변화를 기획하고 새로운 미래를 창조함으로써 변화를 기회로 활용한다.

아이러니칼하게도 필요한 사람들은 늘 떠남을 준비하는 사람들이다. 언제라도 현재를 떠날 수 있는 사람들 - 그들이 바로 놓칠 수 없는 ‘꼭 필요한 사람’ 이라는 점을 알아야한다.
IP *.229.146.81

프로필 이미지
2017.03.26 13:46:48 *.212.217.154

조직안에 있지만, 조직 밖에 있는것 처럼 자유로운 사람.

그런 사람이 조직에 활력을 줄 수 있겠지요.

무조건적 추종만이 있는 조직은 병들과 마는것 처럼요,

건강한 조직을 만들기 위해 필요한 사람입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9.05.28 21:12:02 *.212.217.154

되돌아보니,

지금을 포함하여 3개의 분야에서

6개의 직장을 가졌습니다.

많다면 많고 적다면 적은

적절한 숫자지 싶습니다^^


늘 세로운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 용기를

선생님에게서 배웁니다.

감사합니다.


내일도 주어지는 새로운 하루,

용기잃지않고

묵묵히 걸어갑니다.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3 마음이 머물 곳은 오직 마음 뿐 - 생각탐험 (4) [4] 구본형 2010.04.20 6588
422 인간은 자기 자신을 지배하기에도 부족하다 - 볼테르 (생각탐험 2) [4] 구본형 2010.04.16 6589
421 일과 여가와 가족 [3] 구본형 2002.12.25 6591
420 자발적 빈곤의 자유 [6] 구본형 2006.10.19 6591
419 커뮤니케이션의 비법 3 - 논리에 속지마라 [3] 구본형 2006.10.19 6591
418 무제- 이런 각도에서 보면 어떤 제목이 좋을까 ? [21] 구본형 2010.12.21 6592
417 쉼, 여가, 그리고 창조적 휴식 [5] 구본형 2006.07.24 6593
416 내게 어울리는 일 [3] 구본형 2006.04.23 6596
415 먼저 믿게한 다음에야 설득할 수 있다 [5] 구본형 2005.08.30 6598
414 사람에게서 성공을 구하라 [4] 구본형 2007.08.21 6602
413 그 곳, 로까의 곶 file [6] 구본형 2010.02.24 6603
412 내가 크게 쓰일 날 [6] 구본형 2006.03.22 6604
411 두 번 의 여행 [4] 구본형 2010.07.21 6608
410 비즈니스와 글쓰기 [3] 구본형 2004.04.17 6609
409 직장인을 위한 제언 [2] 구본형 2002.12.25 6611
408 시간, 새로운 부의 원천 file [5] 구본형 2006.09.18 6615
407 경영여건이 불확실할수록 강점을 강화하고 혁신에 치중하라 [3] 구본형 2007.07.21 6615
406 119 정신- 한국 기업조직에 이전 가능한 활력 [3] 구본형 2002.12.25 6620
405 돈으로 마음을 표현하는 법 [3] 구본형 2003.11.20 6620
404 영원한 초보, 그것이 창조적 전문가의 정신이다 - 생각탐험 6 [4] 구본형 2010.04.27 66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