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구본형

구본형

개인과

/

/

  • 구본형
  • 조회 수 6598
  • 댓글 수 2
  • 추천 수 0
2002년 12월 25일 13시 26분 등록
변화의 의미 - 변화하지 않을 때의 기득권과 변화할 때의 혜택

(KBS 제3 방송 '일자리를 찾습니다' 9월 28일 방송분 )

과학자인 스티븐 호킹( Stephen Hawking)은 이런 말을 한적이 있다. " '나는 변화를 원하는가 ?' 이런 질문은 무가치한 것이다. 단지 '변해서 무엇이 되고 싶은가 그리고 어떻게 그렇게 될 수 있는가 ?' 라는 질문 만이 진정한 질문이다"

질문은 대부분의 경우 답 만큼이나 중요하다. 어떤 때는 오히려 답 이상으로 중요하다. 중요한 질문일수록 더욱 그렇다. 훌륭한 질문 만이 훌륭한 답을 만들어 낼 수 있다.

변화는 어려운 것이고 불편한 것이며 미지의 것이다. 예측할 수 없는 것이며, 지금 누리고 있는 혜택을 박탈하는 것이다. 누가 변화 그 자체를 좋아하겠는가 ? 그러나 우리는 '어느 경우' 변화를 원한다. 변화가 주는 더 큰 혜택을 믿을 수 있는 경우에 그렇다. 따라서 의미 있는 질문은 변화가 주는 혜택이 무엇인지 물어야한다. 그리고 그 혜택을 얻기 위해 어떻게 변화해야할 것인지를 알아야한다.

변화하지 않음으로써 당신이 누릴 수 있는 혜택은 무엇일까 ? 그것은 당신이 지금 세상 속에 어떤 모습으로 있느냐에 따라 다르다. 한 예를 들면 월급 150만원, 익숙한 직장 동료의 관계, 손에 익은 작업, 회사가 일부를 부담해 주는 연금과 각종 보험, 직업을 가지고 있다는 안심, 신용카드를 만들 수 있거나 은행에서 신용으로 돈을 조금 빌릴 수 있는 자격, 조금씩 월급이 오르고 승진할 수 있다는 기대, 지루하지만 편안한 일상 같은 것들일 것이다. 만일 실업 상태에 있다면 어떨까 ? 아주 많은 시간, 살아온 과거를 돌아 볼 계기, 어려운 사람들의 고충에 대한 공감, 하고 싶은 일과 재능에 대하여 생각해 볼 수 있는 여유 같은 것일 것이다.

지금 누리고 있는 혜택으로 보면 직장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은 실업 상태에 있는 사람 보다 경제적으로 보다 많은 것을 가지고 있다. 그러므로 지금 직장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이 직장을 그만둘 때 가장 두려원하는 것은 경제적 상실이다. 반대로 지금 실업 상태에 있는 사람들이 직장을 구하게 되면 시간적 여유를 상실하게 된다. 변화를 통해 우리는 지금 향유하고 있는 '내가 좋아하는 무엇인가'를 잃게된다. 이것이 두려움의 근원이다.

이제 또 물어 보자. 변화 함으로써 당신이 얻을 수 있는 것은 무엇일까 ? 아주 밝고 긍정적인 변화를 생각해 보자. 더 많은 수입, 더 많은 성장 기회, 더 좋아하는 일의 발견, 그 일을 아주 잘하게 되는 것, 열정, 적극성, 자기의 실현, 자기만족, 사회적 인정등이다. 변화를 통해 우리가 얻으려고 하는 것은 '미래이며 희망'이다. 이것이 우리가 변화를 갈망하는 이유이다.

두려움과 희망 사이에 존재하는 것은 갈등이다. 우리는 갈등을 피하고자 한다. 그것은 혼란과 혼동이다. 그것은 마음의 균형을 깨뜨리고 내면적 평화를 위협한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갈등의 해소를 원한다. 더 정확히 말하면 갈등 자체를 가지고 싶어하지 않는다. 그러나 누구도 갈등을 피할 수 없다. 갈등은 사회적 산물이다. 가만히 있다고 해서 피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갈등이 없는 부부가 있는가 ? 자식과 부모 사이가 늘 화평한가 ? 갈등이 없는 직장 생활이 있는가 ? 친구와 만나면 늘 즐겁게 웃기만 하는가 ? 우리가 가지고 있는 가장 소중한 관계 속에 갈등이 존재한다면 갈등을 피할 수 있다고 생각해서는 안된다. 갈등은 우리의 일상이며, 그러므로 힘껏 껴안아야할 핵심이다. 갈등의 자식은 선택이다. 미래와 희망을 선택할 것인가 아니면 현재의 기득권을 선택할 것인가 이것이 문제이다. 불만과 갈등 그리고 선택, 이것이 바로 변화가 다루어야할 내용이다.
IP *.208.140.138

프로필 이미지
2016.07.27 09:12:50 *.126.113.216

변화란, 선택의 문제인가?

여름이 가고 겨울이 오는것을 선택할수 있는가?
선택의 문제가 아닌 받아들여야 할 자연스러움이 아닐까?

생의 끝에 죽음을 자연스럽게 받아드리듯이,

우리들은 변화를, 조금 더 여유롭게 바라보아야 하지 않을까 싶다.

프로필 이미지
2018.12.28 09:02:14 *.170.174.217

어제,

앞으로의 나에게 큰 변화를 주는 결정을 했습니다.


많이 고민하고, 

많이 흥분했고, 

적적한 답을 찾았습니다.


우리는 많은 선택의 순간에 놓입니다.

그 선택이 우리를 변화하게 할 지, 현실에 머무르게할지 결정하지요.


우리의 삶이 오직 우리의 선택으로 결정되며

그 선택에 책임질 용기를 가질때,

변화란 결코 떠밀려 해야할 숙제가 아닌

스스로의 욕망의 결과가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63 여성, 나, 그리고 일 [2] 구본형 2005.02.03 6485
462 빈곤의 종말 [4] 구본형 2006.12.19 6485
461 영혼은 팔지 마라. 그러나 기량과 재주는 힘껏 팔아라 [2] 구본형 2002.12.25 6498
460 혼동 속에서 질서를 유지하는 힘과 자기경영 [2] 구본형 2004.10.08 6500
459 저 안내자가 멈출 때까지 계속 걸어갈 것이다 [4] 구본형 2004.01.24 6508
458 등불을 꺼버리면 더 큰게 보일게다 [2] 구본형 2002.12.25 6512
457 왜 변화의 경영에 실패하는가 ? [2] 구본형 2007.02.12 6512
456 칭찬의 효용에 대한 지나친 남용에 대하여,, [7] 구본형 2004.10.08 6514
455 죽음이 삶을 지킨다, [9] 구본형 2006.02.17 6516
454 개인에게 변화 경영은 좋은 삶을 만들어 내기 위한 것이다 [2] 구본형 2007.11.02 6517
453 질서와 자유 - 그 어울림 [5] 구본형 2005.10.13 6527
452 First, Break All the Rules [2] 구본형 2006.01.18 6550
451 위를 탐구하라 [4] [2] 구본형 2008.02.20 6551
450 쾌락을 다시 생각한다 - 생각탐험 8 [6] 구본형 2010.04.29 6553
449 불멸의 기업의 조건 [3] 구본형 2011.05.13 6555
448 꽃은 하루 밤 사이에 피고 버드나무는 하루 밤 사이에 푸르러 진다. [2] 구본형 2007.03.12 6563
447 커뮤니케이션의 비법 2 - 그건 그 사람의 현실이야 file [4] 구본형 2006.08.24 6583
446 BOL 비치에서 file [3] 구본형 2009.08.28 6593
445 노화는 ‘갑자기 찾아와 사람을 뒤흔들어’ 놓는다 [3] 구본형 2007.12.19 6597
» 변화의 의미 - 변화하지 않을 때의 기득권과 변화할 때의 혜택 [2] [1] 구본형 2002.12.25 65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