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구본형

구본형

개인과

/

/

  • 구본형
  • 조회 수 6442
  • 댓글 수 2
  • 추천 수 0
2004년 10월 8일 09시 19분 등록
혼동 속에서 질서를 유지하는 힘과 자기경영 , 이코노믹 리뷰, 2004 . 9월

지금 새로운 지구가 만들어지고 있다. 판들이 부딪혀 균열이 생기고 마그마가 솟구치며 지각이 꿈틀거린다. 우리는 혼동의 시대에 불안과 더불어 지내 법을 배우지 않으면 안된다. 이것이 현대의 속성이다.

지각 변동을 일으키는 몇 가지 판이 있다. 만일 우리가 그것들을 이해한다면 혼동 속에서 질서를 유지하는 핵심적 힘을 파악할 수 있다. 결국 이것들을 이해하고 적절히 대처하는 것이 직장인의 자기 경영의 요체라 할 수 있다.

첫 번 째 지각판은 ‘열린사회’라는 힘이다. 울타리가 치워지면서 세계는 작아지고 하나가 되었다. 이 힘이 세계화를 주도한다. 우리는 한국에 집착해서는 안된다. 한국 경제는 한국을 벗어 날 때 치유책과 기회를 가질 수 있다. 직장인 역시 과거의 유산에 집착해서는 안된다. 학벌, 경력, 나이, 패거리등의 울타리를 치우고 정신적 지평을 넓혀야한다. 오직 게임의 룰을 지키는 윤리성과 자신의 재능과 기질에 기초한 차별적 역량에 따라 승진하고 보상받을 각오를 해야한다.

두 번째 지각판은 테크놀로지다. 누가 테크놀로지 헤게모니를 가지느냐에 따라 판도가 달라지게 되어있다. 직장인에게 이 질문은 전문성의 문제다. 단순 직장인은 전문 직업인으로 최대한 빨리 자신을 전환시킬 수 있어야 한다. ‘직업이 없는 직장인’ 은 실업의 위협에 시달릴 수밖에 없다.

노동 시장에서 얼마든지 구할 수 있는 인력으로 편성되면, 불안은 가중된다. 계약직이나 임시직 그 자체가 문제가 되는 것이 아니다. 전문성이 없는 임시성이 문제가 되는 것이다. 따라서 자신에게 무제한 투자해야한다. 모든 것을 본업에 걸어야 한다. 여기저기 다른 곳을 기웃거리며 경제적 대안을 찾으려고 하면 안된다. 본업을 가지고 승부하는 것이 이길 가능성이 가장 크다는 것을 명심해야한다.

지금 하고 있는 일이 비전이 없다는 생각을 하는 직장인들을 많이 본다. 나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 모든 일은 비전을 가지고 있다. 이제 그 일의 종류가 아니라 그 일의 내용과 깊이가 중요해 졌다. 무슨 일이든 그 일을 아주 잘하는 사람을 전문가라 부르고, 결국 그들이 사회적 부를 나누어 가지게 될 것이다.

세번째 지각판은 스피드다. 직장인들에게 이 말은 고객이 원하는 것을 해독하여 상품과 서비스로 전환시키는 능력이다. 비즈니스는 고객이다. 직장인은 자신을 비즈니스맨으로 인식해야한다. 그들이 원하는 것을 자신이 제공하는 서비스 속에 녹여 넣을 줄 알아야 한다.

그래서 어제 했던 방식을 오늘도 똑같이 적용하면 안되는 것이다. 지식은 유효기간이 단명해 졌다. 매일 새로워 져야한다. 자신의 어제와 경쟁할 수 있어야 유능한 직업인이다.

익숙한 것들이 홀연 사라지고 늘 새로운 것들을 만나야 하는 우리들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불안과 더불어 번영하는 법을 알아내는 것이다. 갈등을 즐기고, 변화를 다이나믹한 진보의 여정으로 인식하고, 거대한 물결 위에서 새로운 기회를 찾아내는 것은 마치 파도 위에서 서핑을 즐기는 것과 같다. 두려워하면 파도가 그대를 삼킬 것이고, 즐기면 그 파도 위에 자신을 실을 수 있다. 파도의 가장 높은 곳으로 올라서자.
IP *.229.146.63

프로필 이미지
2016.04.12 18:50:09 *.212.217.154

다가오는 커다란 파도 위에

오롯이 서자.

출렁이는 파도를 기다리자, 반기자, 즐기자.

내일의 파도가 오늘의 나를 설레이게 한다.

프로필 이미지
2018.05.03 11:52:36 *.143.63.210

서퍼가 서슬파란 바다를 바라보듯이.

점퍼가 드높은 하늘 아래 아득함을 바라듯이.

위기를 기회로 바라보겠습니다.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가겠습니다.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63 발로 쓴다 -프리드리히 니체, 생각탐험 21 [2] 구본형 2010.06.22 6424
462 등불을 꺼버리면 더 큰게 보일게다 [2] 구본형 2002.12.25 6428
461 싸우지 않는 삶은 죽음의 냄새가 나서 싫다 [2] 구본형 2002.12.25 6430
460 가끔 며칠 굶어 보는 것에 대하여, [2] 구본형 2004.06.06 6432
459 죽음이 삶을 지킨다, [9] 구본형 2006.02.17 6432
458 질서와 자유 - 그 어울림 [5] 구본형 2005.10.13 6441
» 혼동 속에서 질서를 유지하는 힘과 자기경영 [2] 구본형 2004.10.08 6442
456 왜 변화의 경영에 실패하는가 ? [2] 구본형 2007.02.12 6450
455 저 안내자가 멈출 때까지 계속 걸어갈 것이다 [4] 구본형 2004.01.24 6452
454 칭찬의 효용에 대한 지나친 남용에 대하여,, [7] 구본형 2004.10.08 6453
453 개인에게 변화 경영은 좋은 삶을 만들어 내기 위한 것이다 [2] 구본형 2007.11.02 6470
452 위를 탐구하라 [4] [2] 구본형 2008.02.20 6472
451 First, Break All the Rules [2] 구본형 2006.01.18 6489
450 불멸의 기업의 조건 [3] 구본형 2011.05.13 6492
449 쾌락을 다시 생각한다 - 생각탐험 8 [6] 구본형 2010.04.29 6510
448 꽃은 하루 밤 사이에 피고 버드나무는 하루 밤 사이에 푸르러 진다. [2] 구본형 2007.03.12 6518
447 노화는 ‘갑자기 찾아와 사람을 뒤흔들어’ 놓는다 [3] 구본형 2007.12.19 6519
446 변화의 의미 - 변화하지 않을 때의 기득권과 변화할 때의 혜택 [2] [1] 구본형 2002.12.25 6525
445 문득, 한 여름 기억 [8] 구본형 2010.06.09 6529
444 끝없이 바쁜 나, 어떻게 소중한 것 챙길 수 있나, [3] 구본형 2005.04.20 65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