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추모

추모공간

사랑하는

  • 왕참치
  • 조회 수 1928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13년 4월 15일 16시 23분 등록

제 마음의 길잡이셨습니다.

 

몇 년 전에 다른 프로그램 강의를 들으러 갔다가 초빙강사로 오셨더랬습니다.

아주 가까이서 한시간 남짓 강의를 들을 수 있었습니다.

그게 마지막이었습니다.

 

약속이나 한듯 항상 제가 찾아가야할 자리라 생각했습니다.

현실과의 괴리와 숙제를 해결하느라  조금만 더, 조금만 더...그렇게 미루어둔 곳이었습니다.

어느 덧 내년쯤은  할 수 있겠구나! 싶었는데....

이렇게 빨리 작별을 하게 될줄 몰랐습니다.

 

너무 부족하지만 선생님을 통해 성장하고 싶었습니다.

간간이 선생님의 책을 통해 만나뵈었을 때

깊은 곳에서 퍼져나오던 울림을 잊을 수가 없습니다.

인생에 수 많은 물음을 던지게 하시면서

조금씩 성장하는 저를 발견하면서

내가 갈곳은 나침반처럼 그곳을 향하고 있었습니다.

 

너무 갑작스럽게 듣게 된 소식이 참 원망스럽습니다.

이 환한 봄날....

마음의 별이 툭하고 떨어져 하늘로 갔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IP *.150.79.43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