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추모

추모공간

사랑하는

2014년 4월 11일 18시 27분 등록

좀 늦었네요.

오늘 게시판을 보다가 문뜩 생각난 글입니다.

 

"여행의 맛은 육체를 마음대로 굴릴 수 있어야 그 맛을 십분 향유할 수 있다네.

몇 시간의 여정에 피곤함을 느끼고, 시차 적응 때문에 며칠 간의 숙면을 희생한 것에 대해 불편해하며,

깨끗한 호텔을 선호하게 되는 순간, 우리는 모험의 정신을 잃어버린 여행을 할 수 밖에 없는 것이네.

 

한 마디로 여행이란 젊디 젊은 뛰는 흥분으로, 새로운 공간으로 자신이 확장되어가는 짜릿함을 즐겨야 한다고 말하고 싶네.

 

여행은 다른 사람들 속에서 나를 만나는 것이라네.

 

자네라는 별을 다면적으로 관찰할 지구상 여러 천문대를 찾아 떠나보게. 그 여행에서 돌아와 자네는 내게 감사할 것이네. 분명히 그리될 것이네."

 

<구본형의 마지막편지> 중에서

IP *.91.137.66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 5월 10일 추모의 밤에 참석하시고 도와주신 분들에게 감사... [2] 승완 2013.05.12 2898
43 내 인생의 스승님. [4] 미나 2013.05.21 4344
42 오직 지극한 사랑으로 하라 [2] 클라우디아 2013.05.23 3195
41 아리오소 - '대범하고 거리낌없이' 윤태희 2013.05.23 3481
40 5/24일 추모제 참가하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햇빛처럼 2013.05.25 3214
39 부산일보 강종규 선생님의 컬럼입니다. 최우성 2013.05.27 3806
38 같이 듣고 싶은 노래가 있어 올려봅니다 [6] Muse "the story" 2013.05.28 3810
37 삶을 바꾼 만남 [4] 동건친구 2013.05.29 3594
36 영원하니 사랑이리라... [2] 心明 2013.05.31 3095
35 추모의밤 영상스케치 [3] 신재동 2013.06.01 3909
34 [웃고 노래하라, 춤추라] 추모의 밤 후기 [2] 최우성 2013.06.03 3631
33 삶은 축복이니...(공유합니다) 최우성 2013.06.04 3726
32 2013년 변화경영연구소 송년회 영상 [1] 신재동 2013.12.10 3080
31 시와 함께 스승님과 함께 [1] 타오 한정화 2013.12.28 3044
30 선생님과 함께한 몇 장면 [1] 심우당 2014.03.02 3465
29 스승님과 함께 길을 또 걷고 싶은데.... 타오 한정화 2014.03.11 3456
28 사부연가 [6] 하나한 2014.03.18 2985
27 2011년 이탈리아 여행 - 사부님 실종 사건 [2] 재키제동 2014.03.24 3119
» 여행과 관련된 선생님의 글 라비나비 2014.04.11 2777
25 구본형 남도여행 2008년1월 - 추모식 15기 신웅 2014.04.13 3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