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오늘의

마음을

마음을

  • 구본형
  • 조회 수 8243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06년 4월 7일 07시 17분 등록


어렵고 가난한 시절에는 당장 먹고 살기 위해 일을 합니다. 형편이 나아지면, 남들 보다 앞서기 위해 일을 합니다. 가족을 위해 일하지만 일 때문에 가족과 멀어 지기도 합니다. 시간도 마찬가지 입니다. 시간에 집착할 수록 더욱 더 시간적 궁핍을 느끼게 됩니다. 할 일은 많고, 시간은 늘 모자랍니다. 그래서 ‘바빠 죽겠다’ 라는 말이 입에 붙게 되었나 봅니다.



“나는 짐마차가 되지 않을 것이다. 나는 짐마차에 실린 짐이 되지 않을 것이다. 나는 짐마차를 끄는 말도 되지 않을 것이다. 나는 짐마차를 이끄는 작은 손이 될 것이다”



시인 월트 휘트만의 말입니다. 우리는 종종 짐마차가 되고 마차 위의 짐이 되고 마차를 끄는 말이 된 때가 많습니다. 오늘은 짐마차를 인도하는 작은 손이 되어 ‘왜 어디로 어떻게’ 삶이라는 마차를 끌고 갈 지 생각해 보면 좋겠습니다. 봄 날 주말은 그런 생각을 하기에 참 좋은 날입니다.

IP *.189.235.111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1 프리에이전트 독립선언문 변화경영연구소-문요한 2006.07.04 4363
60 친절은 마음을 환하게 해줍니다 변화경영연구소-홍승완 2006.07.03 5172
59 당신은 얼마나 많은 사람들을 품고 사는지요? 구본형 2006.06.30 4912
58 쑥대밭을 경계하라 - 행복숲 칼럼<14> [6] 변화경영연구소-김용규 2006.06.29 5902
57 당신에게 삶은 단수인가요? 복수인가요? [2] 문요한 2006.06.27 5016
56 마음 다듬기를 시작하며 홍승완 2006.06.26 5210
55 바위에 새긴 듯 매일 지켜야 이룰 수 있습니다 구본형 2006.06.23 5607
54 어느 청년과 음지식물 - 행복숲 칼럼<13> [1] 변화경영연구소-김용규 2006.06.22 5788
53 그녀가 보내준 에너지 플러스 변화경영연구소-문요한 2006.06.20 4960
52 그라운드에서 만난 한국인의 마음 변화경영연구소-홍승완 2006.06.19 4973
51 그것은 매일 변하고 매일 깊어 집니다 [2] 구본형 2006.06.16 5337
50 쓸모없는 나무 - 행복숲 칼럼 <12> 변화경영연구소-김용규 2006.06.14 6181
49 굿바이 세레모니 변화경영연구소-문요한 2006.06.13 5116
48 혼자 있는 시간 [1] 홍승완 2006.06.12 5455
47 풍요로움에 대하여 구본형 2006.06.09 5691
46 <행복숲 칼럼 11> 간벌 [2] 변화경영연구소-김용규 2006.06.07 5449
45 나대로 살고 싶다! 변화경영연구소-문요한 2006.06.06 6204
44 관점의 이동 변화경영연구소-홍승완 2006.06.05 6285
43 나를 데리고 놀기 구본형 2006.06.02 5481
42 행복바라기 변화경영연구소-김용규 2006.06.01 57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