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오늘의

마음을

마음을

  • 어니언
  • 조회 수 766
  • 댓글 수 1
  • 추천 수 0
2021년 4월 29일 07시 30분 등록

 회사를 옮기는 과정에 틈새가 생기면서 생각할 시간이 주어졌습니다. 저는 생각이 많습니다. 앞으로의 삶을 그려보다가도 지난 10년간의 회사 생활을 돌아보기도 합니다. 열심히 살아왔다고 생각했는데 선으로 연결되지 않는 무수한 점들로 채워진 시간들 같이 느껴집니다. 개인 구해언은 온데간데없고 삼십 대 중반 10년 차 직장인만 남아있다는 것이 조금 쓸쓸하면서도 아직은 바꿀 수 있다는 생각도 듭니다.


 김초엽 작가의 단편집 『우리가 빛의 속도로 갈 수 없다면』에 실린관내 분실이란 단편을 꽤 좋아합니다. 먼 미래에는 소중한 사람이 사망하더라도 그분의 모든 뇌내 데이터와 인생에서 내렸던 결정과 성향 등을 종합해서 언제든 다시 만날 수 있도록 구현할 수 있을 것입니다. 소설 속에서는 이 구현된 결과를마인드라고 부릅니다. 납골당이나 묘지에 꽃을 바치러 가는 대신 도서관에 가서 커다란 장치에 탑승하기만 하면 다시 살아있는 가족과 친구들을 만날 수 있다니 터무니없이 멋진 미래입니다. 그런 미래에 살고 있는관내 분실속 주인공 지민은 오래전에 가족들과 거리를 두고 살고 있었지만 본인이 임신을 하게 되며 예상외의 여러 가지 감정들을 느끼게 되고 돌아가신 어머니의 마인드를 만나기로 결심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어머니를 고유하게 특정할 수 있는 물건이 필요합니다. 지민은 어머니의 삶을 되짚어 보기로 합니다.


 지민이 어머니에게서 등을 돌리게 된 결정적인 이유는 어머니가 우울증을 앓으며 지민에게 집착하는 것을 참을 수 없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러나 어머니의 인덱스를 찾아가는 여정에서 어머니이기 이전에은하라는 한 사람의 개인으로 살아왔던 어머니의 삶을 처음으로 알게 됩니다. 출판사에서 표지 디자인을 하던 어머니, 아이를 낳고 직장을 잃게 된 어머니. 지민은 어머니가 디자인했던 책을 도서관에 가져가 인덱스를 복구합니다. 그리고 다시 만난 어머니에게 이제 당신을 이해할 수 있다고 얘기합니다.


 우리는 여러 가지 역할을 맡아 살아가지만 그런 것들로 규정되지 않는 고유한 나의 영역을 가꾸고 지켜야 합니다. 인덱스란나는 이런 사람이다라는 것을 보여줄 수 있는 정체성을 말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직장, 가정, 그 외의 어디서든 자신의 인덱스가 무엇일지 더 열심히 고민해 보고 힘껏 가꾸고 사랑해야겠습니다. 일상에서 나다움을 발견하고 빛나게 가꾸어 나간다면 마음에 쏙 드는 멋짐을 갖추게 될 거라 기대해 봅니다.

IP *.187.144.242

프로필 이미지
2021.05.06 20:10:01 *.52.45.248

나의 인덱스는? ... 

'내가 펜싱을 살고 있는 것인지, 펜싱이 나를 살고 있는 것인지...' 

모든 것을 알 수 없어서 하나에 충실해서 모든 것을 이해 할려고 했던 삶...  

글 창의적이고 독특하지만 분명한 메시지가 있어서 배움이 큼니다. ^^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812 [월요편지 62] 나의 4번 째 습관 [2] 습관의 완성 2021.06.06 931
3811 [용기충전소] 제 최고의 친구를 소개합니다 [4] 김글리 2021.06.04 615
3810 격리의 세상에서 생각하는 알피니스트 단상 [1] 장재용 2021.06.01 490
3809 [화요편지]책, 읽을 땐 모르던 것들, 비우며 알게 된 그 것. [2] 아난다 2021.06.01 413
3808 [월요편지 61] 처제가 건물주가 되었다 [2] 습관의 완성 2021.05.31 754
3807 <알로하의 영어로 쓰는 나의 이야기> 재미로 외국어를 배우는 사람들 [2] 알로하 2021.05.30 689
3806 [용기충전소] 내가 만난 가장 큰 행운 [7] 김글리 2021.05.28 542
3805 이름에 하늘을 담은 자 [1] 장재용 2021.05.25 414
3804 [화요편지] 막막한 워킹맘에서 살림명상 안내자까지 [2] 아난다 2021.05.25 514
3803 [월요편지 60] 이번 생은 포기했던 유튜브를 다시 시작하는 이유 2가지 [1] 습관의 완성 2021.05.23 595
3802 <알로하의 영어로 쓰는 나의 이야기> 나를 자유롭게 하는 글쓰기 [2] 알로하 2021.05.23 645
3801 [용기충전소] 시간을 내 편으로 만드는 법 [6] 김글리 2021.05.21 810
3800 마음을 열면 알게 될 거야 [2] 어니언 2021.05.20 450
3799 [화요편지] 빗 속의 화양구곡에서 생긴 일 [4] 아난다 2021.05.18 861
3798 [월요편지 59] 146만 유튜버 신사임당이 알려주는 돈 버는 방법 [2] 습관의 완성 2021.05.16 854
3797 <알로하의 영어로 쓰는 나의 이야기> 한글보다 재미있는 영어로 글쓰기 [2] 알로하 2021.05.16 571
3796 [용기충전소] 달리기를 말할 때 이야기하고 싶은 것들 [1] 김글리 2021.05.14 587
3795 웃음의 힘 [1] 어니언 2021.05.13 538
3794 벚꽃이 그 주인을 만나니 얼굴이 붉어지더라 [1] 장재용 2021.05.11 333
3793 [화요편지] 스승이 그리운 시간 [2] 아난다 2021.05.11 5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