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오늘의

마음을

마음을

  • 김글리
  • 조회 수 983
  • 댓글 수 4
  • 추천 수 0
2021년 3월 19일 07시 44분 등록
어제 눈썹반영구시술을 하고 왔습니다. 눈썹꼬리가 없어서 늘 펜슬로 그리고 다니다, 자연스럽게 그려주는 시술이 있다고 하여 큰 맘먹고 받았습니다. 눈썹에 마취를  하고 선 모양으로 살짝 긁어서 색소를 넣어, 실제 눈썹처럼 보이게끔 만드는 기술입니다. 

오늘 저를 시술해준 사람은 30대 초반으로 보이는 젊은 여자분이었습니다. 처음에 가면 본인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눈썹을 만들기 위해 눈썹 디자인을 합니다. 제게 가장 어울리는 눈썹모양을 찾아내기 위해 요리조리 자로 재고 눈대중하며 매우 집중해서 일하더군요. 순간 궁금해졌습니다. 이 사람은 자기 일을 어떻게 생각할까? 단순히 눈썹시술자라고 생각할까, 아니면 눈썹 디자이너라고 생각할까?  

문득, 예전에 강의에서 들은 말이 떠올랐습니다. 

“자기 직업을 어떻게 정의 내리기에 따라 모든 관점이 완전히 바뀌는 거 아세요? 똑같은 일을 하는데, 어떤 사람은 자기를 헤어 디자이너, 미장원 주인, 머리 하는 사람, 같은 일을 해도 관점에 따라 다르게 일해요. 태도가 달라집니다.”

관점디자이너 박용후씨가 해준 말입니다. 그는 아무도 카카오톡을 모를 때부터 가입자가 2천만명이 될 때까지 홍보이사를 맡아 일을 하며, 카카오톡을 현재의 위치로 만든 사람 중 하나로 인정받는 인물입니다. 관점이 태도를 결정하고 일의 질도 바꾼다,며 관점의 중요성을 설파했는데요. 그 말을 들은 게 10여년 전인데, 얼마나 인상이 깊었던지 그 뒤로 버릇이 하나 생겼습니다. 어딜 가든 '사람들이 어떤 태도로 일하는지' 관찰하는 겁니다. 카페에 갔을 때, 식당에 갔을 때, 은행에 갔을 때, 보일러 시공을 맡길 때, 버스를 탈 때 등등 습관적으로 그 일을 하는 사람들의 태도를 관찰합니다. 걔중에는 정말 감탄을 자아내게 하는 분들이 있습니다. 

똑같은 버스를 운전해도, 정말 세심하게 승객을 케어하면서 스스로 즐겁게 하시는 기사분들이 있는가 하면 시종일관 욕만 하며 불안불안하게 운전하는 기사도 있습니다. 똑같은 보일러 설치를 해도 어떻게 하면 돈을 더 많이 받아낼까 궁리하는 분들이 있는가 하면 요청하지도 않은 부분까지 꼼꼼하게 살펴보고 최선을 다해 설치를 해주시는 분들도 있습니다. 그렇게 자기 일에 대해 주도권을 가지고 진심으로 일하는 분들을 보면  존경심이 절로 일어납니다. 

오랫동안 관찰하면서 느낀 건, 일의 종류가 아니라 일을 대하는 태도가 그 일의 가치를 결정한다는 겁니다. 일의 가치는 누가 만들어주지 않습니다. 스스로 만들 뿐입니다. 따라서 내가 하고 있는 이 일이 가치가 있는지 없는지 따지는 건 '하수들'입니다. '진짜 고수들'은 어떤 일을 하든 그 일을 최고로 만들어버리죠. 어떤 일이든 스스로 가치를 만들어버립니다. 

한 시간 반 동안 눈썹 시술 받으면서 곰곰이 생각해보게 되었습니다.
'나는 글을 쓰고 강의하고 코칭을 하는데, 그 일을 하고 있는 걸까? 그 일에 대해 어떤 정의를 내리고 어떻게 하고있는 걸까?' 정의는 있지만 명확친 않았습니다. 스스로 돌아보건대, 아직 이 일을 통해 무엇을 이루겠다는 '결단'이 부족해서일겁니다.  내가 이 일을 어떻게 하겠다, 스스로에게 그럴만한 자격을 부여하겠다는 결단 말입니다. 구본형 선생님은 스스로 '변화경영가'라고 정의를 내리고 자신의 일은 '어제보다 아름다워지려는 사람을 돕는 일'이라고 결단내렸습니다. 그리고 글로, 강의로, 코칭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가슴뜨거운 변화를 이끌어내었습니다. 그에 영감을 받아 실제로 삶이 변한 사람들도 많았죠.  

진짜 고수들은 음악을 통해, 커피를 통해, 청소를 통해, 강의를 통해 자기만의 가치를 전달합니다. 저도 그런 기분좋은 가치를 누군가에게 전달해주고 싶습니다. 그러자면 제가 하는 일을 어떤 마음으로 하고 있는지 늘 돌아보고, 그를 통해 어디에 이르고 싶은지 결단을 해야겠지요.   

여러분들은 지금 '그 일'을 어떤 마음으로 하고 있으신가요?  
IP *.181.106.109

프로필 이미지
2021.03.20 08:28:33 *.215.153.124

자기일을 어떤 마음으로 하고 있나요? 라는 질문에 뜨끔했습니다.


지난 겨울 눈 내린 후 일터로 걸어갈때 본 "스노우블로워" 작동중이신 분이 열심히 정성을 다해 눈을 날리는 모습을 보고 감동받았던 기억이 납니다..

프로필 이미지
2021.03.26 10:37:56 *.181.106.109

저도 종종 뜨끔해집니다. ㅎㅎㅎㅎ 무슨 일이 되었든, 자기 일을 열심히 하는 분들을 보면 마음이 움직입니다. 

프로필 이미지
2021.03.21 14:30:44 *.52.45.248

글을 읽으면서 새롭습니다.  전 그저 힘겨운 경쟁을 해야 했기 때문에 더 많이 노력과 시간을 투자할 수 있는 가치나 의미가 있어야 했습니다.  생존 만으로는 충분하지 가 않았거든요.  먹고사는 일은 뭘 해도 열심히 만 하면 가능하다고 생각하거든요...   

프로필 이미지
2021.03.26 10:39:42 *.181.106.109

그러게요. 말씀처럼 무슨 일이든, 일단 열심히 하는 자세 그 자체가 의미를 만들어 낸다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그게 잘 안되는 사람도 있죠. 저처럼. 저는 의미가 먼저 있어야 열심히 하거든요.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81 [화요편지] 오늘 내게 허락된 글 [2] 아난다 2021.04.27 613
3780 [월요편지 56] 직장인 창업 이것 알아야 저처럼 망하지 않습니다 [1] 습관의 완성 2021.04.25 791
3779 <알로하의 영어로 쓰는 나의 이야기> 초등학생 영어 연수, 보내야 할까요? [2] 알로하 2021.04.25 478
3778 [용기충전소] 나만의 특별함을 찾는 공식 [4] 김글리 2021.04.23 828
3777 새로운 일과의 만남 [1] 어니언 2021.04.22 926
3776 일상에 욕망이라는 것이 있다면 [1] 장재용 2021.04.20 743
3775 [화요편지]'비움', 열망과 저항의 황금률을 익혀가는 수련 [2] 아난다 2021.04.19 981
3774 [월요편지 55] 3040 직장인, 월급 독립 앞당기는 3가지 기술 [1] 습관의 완성 2021.04.18 1103
3773 [월요편지 55] 3040 직장인, 월급 독립 앞당기는 3가지 기술 습관의 완성 2021.04.18 297
3772 <영어로 쓰는 나의 이야기> 이번 주 쉽니다 [1] 알로하 2021.04.18 498
3771 [용기충전소] 한 발짝, 더 나아가게 하는 마법의 주문 [8] 김글리 2021.04.16 776
3770 갈림길에서 [1] 어니언 2021.04.15 891
3769 오늘, 그 사나이에게 [2] 장재용 2021.04.13 749
3768 [화요편지]나만의 성소 만들기 <공간살림>메이킹 스토리 1 [2] 아난다 2021.04.12 505
3767 [월요편지 54] 사장이 신입사원에게 해서는 안 되는 말 [1] 습관의 완성 2021.04.11 469
3766 <알로하의 영어로 쓰는 나의 이야기> 수업시간의 빌런 [1] 알로하 2021.04.11 582
3765 [용기충전소] 우선순위를 높인다는 것의 진짜 의미 [1] 김글리 2021.04.09 1084
3764 나의 수호신 [1] 어니언 2021.04.08 1064
3763 초라한 나를 위한 산의 처방 [1] 장재용 2021.04.06 1020
3762 [화요편지]연애는 끝났다! [4] 아난다 2021.04.06 10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