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나의

일상에서

  • 한정화
  • 조회 수 3994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10년 5월 20일 09시 06분 등록
2010년 5월 20일 오늘은 100일 창작을 시작한지 82일째.

많이 그렸던가? 글쎄.


79일째 -17일 새벽


s_20100517-모험소명.jpg

단군프로젝트 킥 오프가 있는 날 새벽.
모험에의 소명 카드에 들어갈 그림을 새로 그리고 싶어졌다.
문화센터 강좌에서 전화받는 아이를 여러장 그려서 자신의 스타일을 찾은 사람을 직접보니 같은 주제로 마음에 들때까지 그려도 좋겠다는 생각이 들어다서다.


80일째 -80일 새벽


s_20100518-4.jpg


s_20100518-5.jpg

자서전 표지에 나온 파블로 네루다를 연속해서 3장을 그렸다. 3개가 조금씩 달랐다. 인물을 제대로 잡아내지 못해 3장의 분위기 조금씩 다르다.

100일 창작 81일째 - 19일 새벽

카드에 들어갈 그림을 다시 그렸다. 최종적으로 들어갈 비율이 가로가 훨씬 긴 것이어서 그 비례에 맞처 스캐치북의 절반 크기로 그렸다. 어두움과 빛 물을 어떻게 표현해야할지 고민했다.

s_20100519-1-모험소명.jpg

지지난주에 친구가 보여준 동영상에 용이 나와서 거기서 용에 대한 아이디어를 얻었다.
용관련 스케치나 도안을 보고 그려봐도 그 용은 왠지 낯설다. 동영상 속의 용은 용이라고 느껴질 정도로 매력을 가졌다.

s_20100519-2-용.jpg


100일창작 - 82일째 다시 네루다를 그리다.s_20100520-1.jpg

세부에 신경을 많이 썼다. 닮게 그리고 싶어서 얼굴의 그늘을 살리면 다른 부분이 살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사진을 찍어서 보니 얼굴이 틀어져있다. 그릴 때 이마와 귀 부분이 이상했었는데, 역시 사진을 찍어서 보면 분명하게 드러난다.
그림을 그릴 때 가끔은 멀리서 떨어져서 보라는 말을 또 까먹고 그렸다.

귀는 많이 어색해서 마치기 전에 지우고 다시 그렸는데, 다른 부분은 어느정도나 틀어졌는지 보이지 않았다.
나는 아무래도 관심가는 일부에 집중해 버리는 버릇이 여전한가 보다.

같은 주제로, 같은 소재로 여러 번 그리다보면 내가 선호하는 그림 스타일을 갖게 될까?
지금은 객관적으로 시각적인 정보를 잘 전달하는 그림을 그리려고 노력하는 것이 주가 되는 것 같다.
IP *.93.45.60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100일 창작 - 새벽에 그리기 file 한정화 2010.05.20 3994
195 [Human transition] 4. 나만의 고전 목록-1 홍승완 2003.06.13 4005
194 마흔 살의 개혁 [3] 구본형 2006.06.23 4008
193 톰 피터스 [4] 자로 2006.09.17 4016
192 나를 찾아가는 길 - 주어진 일 속에서 찾는 것 김재현 2004.01.06 4021
191 래리 보시디의 얼라이드시그널 개혁 [1] 홍승완 2005.02.17 4022
190 -->[re]포기할 수 있는 용기 [3] 유동성 2004.01.16 4028
189 가난한 사람들을 위한 은행3 : 그라민 은행의 기업 이념과... [2] 홍승완 2005.02.07 4035
188 상처도 자산이다. [2] 맑은 2008.06.18 4036
187 [Human transition] 8. 올라갈 산을 스스로 만들다-1 홍승완 2003.07.10 4037
186 아디다스의 광고 [2] 홍승완 2004.12.14 4047
185 피트드러커 소사이어티, 구본형 재단 [2] 자로 2006.07.01 4050
184 어떻게 변화를 주도할 것인가 : 변화경영 모델의 이해 [... 홍승완 2004.04.12 4054
183 -->[re]일련의 사건들이 명확하게 다가오는것 같습니다. [2] [17] 써니Tj 2004.07.15 4055
182 생소한 직업 '재능세공사' 사용후기 (1) [1] 이기찬 2008.10.19 4057
181 죽을때까지 내가 계속 할 수 있는 일은? [2] [2] 김채미 2010.06.23 4079
180 점으로 수렴해서 별이 되다. [1] 맑은 2008.04.15 4086
179 100일 창작 59일째 모임에서 - 성장 file [3] 한정화 2010.04.28 4088
178 자기계발의 목적 날개달기 2009.09.23 4092
177 그대는 무리와 다르게 살고 있는가? 크레피오 2012.12.06 40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