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나의

일상에서

  • 한명석
  • 조회 수 2587
  • 댓글 수 7
  • 추천 수 0
2011년 3월 10일 08시 27분 등록
110308.gif


수강생 한 명이 그린 웹툰 '장 가르기'.
어머니의 허허실실 화법과 엎드린 캐릭터가 일품이다.
그녀에게 책쓰기를 독려하고 싶어 패러디 해 보았다.
다음은 엉성한 내 솜씨.^^

그녀, 갱양의 홈페이지 --> http://www.nappinggirl.com/


e1.JPG

e2.JPG

e3.JPG

e7.JPG

e6.JPG


e8.JPG


e9.JPG

e11.JPG




IP *.254.8.100

프로필 이미지
2011.03.12 06:50:58 *.180.198.147
^^
만화 엄청 재미납니다.
나도 모르게 큰소리내어 웃었습니다.
쓰러져 있는 모습이 제모습 같기도 하고.... 글쓰기가 우리네 인생살이와도 같음을 깨닫는 요즘입니다.
덕분에 하루를 기분좋게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프로필 이미지
한명석
2011.03.12 20:21:29 *.254.8.100
저도 강의를 해볼수록
글쓰기가 문장력의 문제가 아니라 심리적인 요인이 크다는 것을 확인하네요.

재미있게 보셨다니 저도 기분이 좋습니다.
활기찬 봄날 되시기 바래요!
프로필 이미지
2011.03.20 09:06:18 *.61.23.218
선생님~ 도전하시는 모습이 아름답네요.
마우스로 저 만화 그리고 계셨을 상상을 하니 ㅋㅋ
그러고 보니 만화 좋아하시는 군요?! 선생님도.
 저는 요즘 '쌉니다 천리마 마트' 라는 네이버 웹툰에 푹 빠져 있답니다.
시간 날 때 한 번 보시면 ㅋㅋ 거리실 듯.
프로필 이미지
명석
2011.03.20 10:04:16 *.251.224.166
ㅎㅎ 부들부들 떨며 그렸지요.
두 세 번 연습하면 좀 나을텐데 요즘 좀 바빠서리 원샷에 그린 거라우.
안그래도 만화에 심취하는 수강생들이 있어 만화에 관심이 생기고 있던 중이었어요.
내일은 강풀 만화 원작인 영화도 보려구요.
프로필 이미지
포철
2011.03.23 07:00:08 *.220.125.14
하하~~
너무 재미있어요.
선생님의 그림 솜씨도 조만간 수준급의 웹툰으로 자리 매김 할지 모르겠는데요.
프로필 이미지
명석
2011.03.23 08:14:31 *.251.224.166
가끔 그리고 싶을 때가 있지만,
그림에는 ' 만시간'을 바칠 수 있을 것 같지가 않네요, 아직은.^^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6 재미있는 전략이야기 47-사고혁명 II [2] crepio 2011.02.14 2324
175 <라라 62호> 여행은 file [2] 한명석 2011.02.20 2320
174 [Love Virus 6] 당신의 웃는 모습만 생각나요 file 한정화 2011.02.21 3258
173 <라라 63호> 나의 미래자서전 [7] 한명석 2011.02.21 2716
172 <라라64호> 좋은 글을 쓰고싶으면 재미있게 살아라 [5] [1] 한명석 2011.02.25 2406
171 진화하는 삶이란 crepio 2011.02.28 1986
170 [Love Virus 7] 함께 음식을 먹고, 함께 시간을 보내고 file [1] 한정화 2011.02.28 3254
169 [먼별3-27] <겨울을 보내며..> [7] 수희향 2011.03.02 2233
168 모방도 좋은 전략이 될 수 있을까? [2] crepio 2011.03.05 2213
167 <라라65호> 만화방창! 아니 노지는 못하리라! [5] [1] 한명석 2011.03.05 3211
» <만화> 책쓰기는 인생을 가르는 일이다 file [7] 한명석 2011.03.10 2587
165 화장품 팔며, 단상. 달팽이크림, 맑은 2011.03.21 2319
164 송년회 동영상 [4] 달팽이크림 2011.03.21 2462
163 [먼별3-32] <이부영의 "자기와 자기실현" 중> 단군신화의 상... [3] 수희향 2011.03.22 2588
162 비로소 사람을 알다 [7] 한명석 2011.03.25 2497
161 박남준 시인 회상하며. [5] [4] 달팽이크림 2011.03.30 2618
160 <라라66호> 삶은 이야기다 한명석 2011.04.01 2256
159 <라라67호> 책쓰기를 만만하게 보자 한명석 2011.04.03 2142
158 세상에 지배 당하지 않는 삶을 위하여.... [1] crepio 2011.04.06 2131
157 <라라 68호> 걸인부터 대통령까지 피해갈 수 없는 한명석 2011.04.14 20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