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커뮤니티

공지사항

변화경영연구소와

  • 구본형
  • 조회 수 9958
  • 댓글 수 12
  • 추천 수 0
2007년 10월 12일 21시 21분 등록

1기 연구원 박노진의 첫 책이 나왔습니다. 1기 연구원 중 여섯번 째 작품이 출간되었습니다. 책이 나와 따끈할 때 그 책을 전해주는 모습을 눈여겨 보았습니다.

묘한 기분인가 봅니다. 꿈일까 ?
박노진의 첫 책에 다음과 같이 추천사를 달아 두었습니다.

그를 축하합니다.

*****************************************************************

추천사 ‘마실 갑시다’

저자 박노진은 천안에서 ‘마실’이라는 음식점을 경영한다. 그는 마음으로 들을 줄 아는 사람이다. 정성으로 듣고 마음을 다해 실천하려 애쓴다. 말을 하고 나서 나는 잊어 먹어도 그는 그 말을 잊지 않는다. 그는 지극함의 뜻을 아는 사람 중의 하나다.

그가 처음 식당을 열었던 시절이라고 한다. 그 날은 눈이 펑펑 오고 있었다. 눈 내리는 날 더는 손님이 오지 않았지만 한 사람의 손님이라도 눈 때문에 오지 못하면 안되기에 그는 다시 나가 쓸기를 그만들 수 없었다고 한다. 쓸어 놓은 길 위에 다시 눈이 덮여 길이 없어지는 모습을 바라보며 그는 아마 망연히 울먹이고 서 있었을 것이다. 손님은 그의 밥줄이고, 미래였으니까. 이 책은 오지 않는 손님을 오게 하기까지 자신이 흘린 한숨과 반성으로 터득한 경험적 지혜들의 모음이다.

식구를 먹여 살려야 하는 밥벌이의 책임은 전장에서 피범벅이 되어 싸우는 전사들처럼 치열한 것이다. 식구들에게 밥을 벌어 먹이지 못하는 사내는 사내가 아니다. 남자는 밥벌이를 통해 비로소 남자 구실을 할 수 있게 된다. 밥벌이의 지겨움 속에 숨어 있는 일상의 모습은 바로 그런 것이다. 식당을 하는 사람들은 밥을 팔아 밥을 먹어야 하는 사람들이다. 신기하게도 사람들은 먹고 살게 없으면 ‘먹는 장사나 하지, 뭐’ 이렇게 생각한다. 밥장사를 하니 밥 떨어질 날을 없을 것이라는 뜻인지도 모르겠다. 그러나 그것은 비즈니스가 아니다. 장사가 잘되는 구두집 주인은 자신을 위해 구두를 지을 시간이 없다. 잘 팔리는 바가지 가게의 주인은 깨진 바가지를 쓸 수 밖에 없다. 성한 바가지는 모두 팔 것이기 때문이다. 마찬가지로 밥장사는 밥이 남아서는 안된다. 제 밥을 제 식구들이 퍼 먹는 비즈니스는 실패한 것이다. 밥장사는 누구나 할 수 있는 장사처럼 보이지만 아무나 할 수 있는 비즈니스가 아니다. 저자는 이 책에서 그 오해와 착각을 조목조목 따져 두었다. 모두 자기 스스로 겪은 경험이 목 놓아 풀어 놓은 이야기 들이다.

직장에 다니다 나와 막막하여 식당이나 해볼까 생각하는 사람은 시작하기 전에 반드시 이 책을 읽어야한다. 개점휴업 상태에 있는 식당 주인도 밥벌이의 위협으로부터 반전을 꾀하기 위해 필독해야할 책이다. 그 뿐 아니다. 지금 문전성시를 이루는 식당 사장도 앞으로 어떻게 변화하고 전환함으로 현재에 머물지 않고 지속적인 성장을 만들어 낼지 구상하기 위해 참고할 만한 책이다.

박노진은 꿈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며, 그것을 소중하게 여기는 사람이다. 그는 이 책 뿐만 아니라 식당 비즈니스의 모든 것을 쓰고 싶어 하는 사람이다. 알고 있는 것을 쓸 뿐만 아니라 스스로 구상한 것을 자신의 식당에서 직접 실험을 해 보고 싶은 사람이다. 그는 식기 속에 음식을 담아내는 대신 마음을 담아 낼 수 있는 소양을 가진 사람이다. 작지만 지역에서 번 돈은 지역으로 환원해야 한다는 선순환의 법칙을 알고 있는 사람이기도 하다. 그는 또한 시간의 마법사이기도 하다. 언제 식당에서 일하고, 언제 학교에서 수업 듣고, 언제 책 보고 또 언제 이 책을 쓰게 되었는지 그리고 언제 심심찮게 술을 즐길 수 있는 지, 도대체 그런 시간들을 어떻게 다 낼 수 있는 지 궁금해지는 사람이다. 그의 모든 비결은 자신에 대한 성실함에서 온다. 나는 그의 성실함과 지긋함을 신뢰한다. 마음 놓고 추천하는 이유는 이 책이 땀과 눈물로 터득한 그의 인생의 기록이기 때문이며 당장 현장에서 써 먹을 수 있는 실용적 대안들이기 때문이다.


구 본 형
2007년 9월 북한산 별옥에서
IP *.128.229.81

프로필 이미지
써니
2007.10.12 21:40:27 *.70.72.121
이런 선배들이 부럽다. 스승의 가르침을 애써 실천하여 닮아 가는 사람들이 있어, 그로부터 우리는 더 가까운 혁명을 꿈꾸게 된다.
프로필 이미지
김미영
2007.10.12 21:53:46 *.239.124.170
방금 연락받았어요.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애쓰셨어요.
출판기념회에서 뵈요.
아~ 참 좋다~ *:..:*
프로필 이미지
이병진
2007.10.13 15:27:15 *.202.191.36
어제 사서 어제와 오늘 다읽었습니다. 그냥 쭉 쉽게 읽었습니다.
부산에서 한독자가---
프로필 이미지
김신웅
2007.10.14 00:20:16 *.47.83.77
아.. 추천사가 마음에 많이 와닿습니다. 책이 대박나서 많은 분들이 이 책을 읽었으면 좋겠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아름다운 추천사를 볼 수 있도록.. 그리고 저자의 경험이 생생하게 녹아든 책에서 영감을 얻어 일상에서 그들과 아름다운 소통이 이루어지도록... 이 책을 읽는 모든 분들~ 모두 대박나세요~!! ^^;
프로필 이미지
정은실
2007.10.14 10:45:59 *.147.227.48
박노진 선생님. Rainbow Party 예전 버전을 만들었을 때, 새벽까지 같이 있었던 시간이 기억이 납니다. 저같은 사람이 마냥 꿈을 꿀 때 실질적인 부분들을 잘 짚어주셨던 박 선생님의 모습이 이 책에 담겨 있을 것 같군요. 바쁜 중에 만들어내신 소중한 결실, 축하드립니다. 구 선생님의 아름다운 추천사에 기뻐하셨을 선생님 모습이 떠오릅니다. 이 책으로 인하여, 더욱 아름다운 식당 비즈니스를 창조해가시를 빕니다.
프로필 이미지
최종갑
2007.10.15 23:20:21 *.165.50.24
박노진님의 진심이 묻어나 ...읽는 시간동안 편안한 시간이 었습니다. 첫 작품과 더블어 행복한 가을 되세요... 언제 한번 '마실'에서 뵙겠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정재엽
2007.10.16 19:43:11 *.165.140.132
축하드립니다. 언젠가 우리연구원 모두 마실 한번 가죠!
프로필 이미지
어부
2007.10.17 01:00:33 *.50.208.138
아...정말 축하합니다. 분신같은 책을 내셨군요.
사부님의 추천사로 인해 제 마음이 너무 부풀고 뜨거워 졌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오성민
2007.10.17 11:57:56 *.200.97.235
자로님 축하드립니다. 바쁘신 가운데서도 크게 한건 하셨네요^^
프로필 이미지
계원 송경남
2007.10.17 17:11:31 *.36.235.182
자로 형님.. 축하드립니다.
식당 운영이란 만만치 않은 현실에서도 책을 내시고, 후배들 모임 참석해 격려해 주시고.. 존경스런 마음 뿐입니다.
제 10대 풍광에도 치료적 목적의 식당 내용이 있습니다.
좋은 길잡이가 될 것 같습니다.
바로 인터넷 교보로 이동해 주문 합니다.. 소중히 잘 읽겠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도명수
2007.10.18 09:24:58 *.57.36.18
오랜만에 들린 싸이트에 기쁜 소식이...

항상 자로라는 별칭이 가슴에 남았는데
드디어 자녀를 출산하셨군요.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프로필 이미지
이재범
2007.10.18 23:10:59 *.160.244.197
나사렛대학교 이재범 입니다.
축하드립니다.
그리고 수고 많으셨습니다.
늘 실행(Doing)의 아름다움을 몸소 실천하시는 모습에 다시 한번
박수를 보냅니다.
늘 보내주시는 따스한 미소와 후원에 감사드립니다.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 변화경영연구소 4기 연구원 모집 [13] 구본형 2008.01.03 13645
33 두 권의 개정판 [20] 구본형 2007.12.10 11021
32 디시 읽는 글- 속눈섭 그리고 시간 [7] 구본형 2007.11.26 9240
31 레인보우파티 공지 [24] 신재동 2007.10.30 12433
» 박노진의 첫 책 - 음식보다 마음을 팔아라 [12] 구본형 2007.10.12 9958
29 다시 읽는 글 - 개미의 딸, 벼룩 [8] 구본형 2007.10.09 8714
28 다시 읽는 칼럼 - 생의 한가운데 [8] 구본형 2007.09.26 8356
27 참 아름다운 10대 풍광 [3] 구본형 2007.09.14 7676
26 다시 읽는 칼럼 - 몽골 구름빵 [9] 구본형 2007.09.05 8043
25 홍승완/오세나 연구원 새책 - 공익 비즈니스 [32] [3] 구본형 2007.08.20 8826
24 '나'다운 승리 [8] 구본형 2007.08.09 7828
23 보통 사람의 위대한 드라마 [20] [4] 신재동 2007.07.03 11361
22 김미영의 첫 책 - 공저 '두 번째 스무살' [9] 구본형 2007.05.02 8902
21 3기 연구원 최종 합격자 발표 [34] 구본형 2007.03.27 11397
20 3기 연구원 1차 합격자 발표 [14] 구본형 2007.03.05 10411
19 오병곤의 첫 책 - '대한민국 개발자 희망 보고서' [5] 구본형 2007.03.04 9231
18 문요한 첫 책 '굿바이, 게으름' [14] 구본형 2007.02.08 9630
17 ' 사람에게서 구하라' 출판 강연회 - 2월 8일 저녁 [7] 구본형 2007.02.05 8546
16 길현모 선생님, 중요한 길목마다 그 분이 거기 서계셨다 [13] 구본형 2007.01.12 12612
15 변화경영연구소 3기 연구원 모집 공고 [6] 구본형 2007.02.05 106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