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연구원

연구원

연구원

  • 한명석
  • 조회 수 2117
  • 댓글 수 4
  • 추천 수 0
2009년 11월 25일 12시 09분 등록
 여느 때처럼 여섯 시 반에 일어났다. 아침밥을 안치고는 곧바로 컴퓨터를 켠다. 개인블로그와 팀블로그, 단골사이트를 한 바퀴 돌며 문안인사를 한다. 2006년 8월에 일을 그만 둔 뒤로 주로 집에 머물게 되면서 온라인에 접속하는 시간이 늘었다. 낯선 곳을 무차별로 써핑하지는 않고 서 너 군데 가는 곳만 집중적으로 간다. 사람을 오래 상대하면 피곤을 타는 편이라,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비중이  8대 2 정도 되는 1인기업을 꿈꿔 왔는데, 올 가을에야 그 형태가 갖춰졌다.


작년 이맘때 연구소에서 시작한 두 건의 프로젝트가 커다란 도움이 되었다. 이름하여 사자와 호랑이! 호랑이처럼 창의적인 1인으로 우뚝 서되, 어울림에서만 얻을 수 있는 환희와 경지를 누리기 위해 뜻이 맞는 사자의 무리를 찾아가는 두 개의 프로젝트는 나를 위한 맞춤 같았다. 연구원을 수료한 뒤 2년간의 각고 끝에 완성한 첫 책이 곧 출간될 예정이었고, 나는 일이 하고 싶어 몸살 날 지경이었다. 그런 시점에 선생님께서 공지하신 두 개의 프로젝트는 그야말로 절묘한 ‘동시성’이었다.


혼자 일하는 것은 어느 정도 하는데 조직생활 경험이 없고 지방생활을 오래 해서 어리버리한 내게 그 두 권의 공저를 쓰는 과정은 알짜배기 경험이 되어 주었다. 프로젝트는 물론 프로젝트를 수행하는 과정에서 몇 건의 모임을 이끌어내며, 관계성과 주도성 그리고 나와 다른 사람을 받아들이는 수용능력에 집중적인 훈련을 할 수 있었다.


그 중에서도 특히 ‘책쓰기와 강연으로 먹고 살고 싶은 사람들의 모임’이 커다란 도움이 되었다. 우리는 ‘책쓰기’와 ‘강연’이라는 두 개의 topic으로 접근할 수 있는 small biz에 대해 치열하게 탐구하고 실험했다. 그 결과 각자의 영역을 가진 1인기업들이 사안에 따라 자유롭게 이합집산하는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었다. 우리는 각자 특화된 영역을 갖고 따로 일하다가,  일 년에 두 세 번 대형 프로젝트를 엮어 함께 뭉친다. 정기적인 모임을 갖고 꾸준히 독서토론과 세미나를 계속 하며, 팀블로그를 통해 세상과 소통의 끈을 놓지 않고 도전을 받아들인다. 우리는 개별적인 독립성을 추구하는 동시에 서로에 대한 기본적인 신뢰를 가지고 공통의 비전을 추구한다. 호랑이의 야성을 가지고 사자의 무리성을 배척하지 않은 외유내강의 화신들이다.^^


나는 주로 오전에는 사이트 관리를 하고 글을 쓴다. 사람들과 어울리고 생각을 구체화시켜 볼수록 나의 필살기가 부족하다는 것이 드러났다. 가령 임현지의 ‘고등어를 금하노라’ 같은 책을 볼 때 나는 내가 부끄러웠다. 별도의 직업도 없이 프리랜서가 되고 싶다면서 이토록 게으르고 전문성이 약한 내가 끔찍했다.^^  내가 택한 분야에서 자유자재로 노닐 수 있는 내공을 쌓기 위한 훈련은 끝이 없으리라. 평생현역을 꿈꾼다면 평생학습 또한 당연한 일, 나는 가장 머리가 맑은 오전을 가장 하고 싶은 일을 하기 위한 준비에 할애하기로 했다.


오후에는 일 주일에 세 번 강의를 간다. 문화센터와 도서관에서 ‘중년의 글쓰기’나 ‘인생을 열어주는 글쓰기, 미스토리’를 주제로 강의를 한다. 강의가 없는 날은 도서관에 갔다가 산책을 한다. 나는 생각하는 것이 좋다. 나에게 일어난 모든 일을 곰곰이 반추하여 의미를 이끌어내는 것을 좋아한다. 게으르게 웅크리고 앉아 생각에 몰두하는 것도 좋고, 산책하면서 생각하는 것도 좋다.


도서관에 가는 것도 좋다. 코드에 맞는 책을 발견하면 빨려 들어가서 읽는다. 단 한 줄이라도 나의 내면을 건드리는 것을 만나면 등줄기를 타고 전신으로 찌르르 전류가 흐른다. 사진작가 조선희가 사진만이 자신을 정점에 이르게 한다더니, 나를 정점에 이르게 하는 것은 책이다.


오늘은 강의를 마치고 저녁에 와인모임이 있다. 새로 시작한 ‘카페+학습에 관심있는 사람들의 모임’ 정모이다. 언제고 배움과 이야기와 풍류가 있는 ‘제3의 공간’에 대해 실험해 보고 싶어서 준비하는 중이다. 우리는 공간론, 평생학습, 차와 음악, 마케팅과 회계에 대해 골고루 공부하고 있는데 요즘의 주제는 와인이다. 소주는 쓰고 맥주는 무거워서 와인에 꽂히기 시작한 내게 최고의 시간이다. 아주 천천히 와인을 마시며 사람에 취하고 대화에 취하고 싶다. 하루의 노동을 치하하며, 오늘도 무사한 하루에 감사하며 나와 사람들을 소중하게  감싸안아주고 싶다.


IP *.108.48.236

프로필 이미지
명석
2009.11.25 12:12:13 *.108.48.236
정화씨가 꿈풍광을 주제로 하는 뉴스레터를 실험과제로 택했습니다.
그 과정에서 우선 호랑이 멤버들에게 꿈풍광을 올려달라는 협조를 요청했는데요,
같은 팀으로서 해 줄 것도 없고해서^^
꿈풍광 한 장면을 올려 봅니다.
프로필 이미지
한정화
2009.11.25 15:16:41 *.72.153.59
감사합니다.  이미 많은 것을 주고 계세요. 가끔 전화해서 물어보고 메일로 물어보는 것, 실험에 넣고 있습니다.
뉴스레터 셈플 만들기나 인터뷰이 확보에 대한 의견은 뉴스레터 만드는 멤버들과 공유했습니다.

오천만의 꿈 오천만의 역사가 꽃이 활짝 피어나길 희망합니다.
우리가 같이 미래를 이야기하면서, 서로의 길에 동료, 이정표, 별이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바다 해
2009.11.26 01:57:16 *.248.91.49
2009년 11월 25일 일기인 줄 알았어요. 한명석 선생님.
프로필 이미지
명석
2009.11.26 08:52:18 *.108.48.236
좌샘이 아래 올리신 호랑이 꿈 풍광을 보고 힌트를 얻었어요.
반드시 10대 풍광을 다 올려야 하는 걸로 생각하고
조금 막막했거든요.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8 마음편지 실험 계획안 [2] 숙인 2009.12.09 2450
307 [호랑이 프로젝트] 2차 오프모임 회의록 (12/5) file [6] [2] 숙인 2009.12.09 2835
306 12월 오프수업 공지(12/12,토,오전8시) [5] 희산 2009.12.09 2218
305 호랑이 - 두번째 모임을 위한 자료 범해 2009.12.02 2195
304 [호랑이 타미플루] 2차 오프모임 사전자료 숙인 2009.12.02 2156
303 12 월 Off 수업 안내 [6] 부지깽이 2009.12.01 2262
» <호랑이>오늘만 같아라 -2010. 11. 25 [4] 한명석 2009.11.25 2117
301 연구원 공동연구 - 1인기업 마케팅 -호랑이 GGG팀 실험내용... file [2] 한정화 2009.11.25 2454
300 호랑이 프로젝트 - '뉴스레터' 실험 3주차 한정화 2009.11.25 3164
299 사자 프로젝트 관련 선생님 말씀 정리입니다... [2] 희산 2009.11.24 2355
298 호랑이의 꿈 [3] crepio 2009.11.24 2591
297 호랑이 꿈 풍광 - 호랑이 버전 [1] 교정 한정화 2009.11.23 2409
296 호랑이 꿈 풍광 [6] 범해 2009.11.21 2638
295 연구원공동연구프로젝트-'1인기업 마케팅' GGG팀 실험 내용(... file [4] 한정화 2009.11.18 2317
294 연구원 공동프로젝트-1인기업 마케팅 : GGG팀 실험내용(2) [1] 한정화 2009.11.11 2386
293 [호랑이 프로젝트] 메일링 서비스 벤치마킹 사례 연구 조... file [6] [5] 숙인 2009.11.11 5483
292 11 월 OFF 수업 질문사항 [6] 부지깽이 2009.11.10 2123
291 11월 오프수업 공지(11월14일 토요일 오전 10시) [1] 희산 2009.11.10 2306
290 [호랑이 프로젝트] 짱구팀 + 타미플루팀 합동 회의록 [7] 숙인 2009.11.04 2362
289 '연구원 공동 프로젝트- 1인기업 마케팅' GGG팀 실험 내용 [3] [1] 한정화 2009.11.04 26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