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추모

리멤버

구본형

  • 정야
  • 조회 수 393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20년 5월 4일 01시 00분 등록




[의자]


         이정록


 

병원에 갈 채비를 하며

어머니께서

한 소식 던지신다


허리가 아프니까

세상이 다 의자로 보여야

꽃도 열매도, 그게 다

의자에 앉아 있는 것이여


주말엔

아버지 산소 좀 다녀와라

그래도 큰애 네가

아버지한테는 좋은 의자 아녔냐


이따가 침 맞고 와서는

참외밭에 지푸라기도 깔고

호박에 똬리도 받쳐야겠다

그것들도 식군데 의자를 내줘야지


싸우지 말고 살아라

결혼하고 애 낳고 사는 게 별거냐

그늘 좋고 풍경 좋은 데다가

의자 몇 개 내놓는 거여


이정록 시집, 『의자』, 문학과지성사, 2006


KakaoTalk_20200430_095651112_05.jpg

 모란


IP *.174.136.40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시인은 말한다] 의자 / 이정록 file 정야 2020.05.04 393
152 [리멤버 구사부] 노회한 사려 깊음 file 정야 2020.04.27 373
151 [시인은 말한다] 가는 길 / 김소월 file 정야 2020.04.20 361
150 [리멤버 구사부] 묘비명 file 정야 2020.04.13 314
149 [시인은 말한다] 내가 아는 그는 / 류시화 file 정야 2020.04.06 382
148 [리멤버 구사부] 창조적 휴식 file 정야 2020.03.30 305
147 [시인은 말한다] 심봤다 / 이홍섭 file 정야 2020.03.23 331
146 [리멤버구사부]봄은 이렇게 또 오고 file 정야 2020.03.16 315
145 [시인은 말한다] 흰 바람벽이 있어 / 백석 file 정야 2020.03.09 335
144 [리멤버 구사부] 지금을 즐기게 file 정야 2020.03.02 343
143 [시인은 말한다] 통속 / 정끝별 file 정야 2020.02.24 338
142 [리멤버 구사부] 피그말리온적 투쟁가 file 정야 2020.02.17 268
141 [시인은 말한다] 겨울새는 둥지를 틀지 않는다 / 복효근 file 정야 2020.02.10 337
140 [리멤버 구사부] 다시 실천 file 정야 2020.02.10 321
139 [시인은 말한다] 넥타이 / 나해철 file 정야 2020.01.28 364
138 [리멤버 구사부] 나눈다는 것 file 정야 2020.01.20 337
137 [시인은 말한다] 1년 / 오은 file 정야 2020.01.13 558
136 [리멤버 구사부] 여든다섯 살 할머니의 쪽지 file 정야 2020.01.06 360
135 [시인은 말한다] 고마웠다, 그 생애의 어떤 시간 / 허수경 file 정야 2019.12.30 474
134 [리멤버 구사부] 변화는 나 자신부터 file 정야 2019.12.30 3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