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추모

리멤버

구본형

  • 정야
  • 조회 수 665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21년 1월 4일 01시 02분 등록



나를 혁명하자. 어떤 나이든 그 나이는 혁명하기 더 없이 좋은 나이다. 그러나 혁명가들은 외롭다. 자신의 꿈을 세상에 외치기 때문이다.

나는 경영인도 아니고 경영학자도 아니다. 나는 그들의 무리에 끼지 않는다. 나는 문인도 아니고 시인도 아니다. 그렇다고 철학자도 아니다. 나는 어디에도 분류되어 끼지 않는다. 그것이 바로 내가 존재하는 방식이다. 그리고 성공한 이유이기도 하다.

나는 나의 골목길을 발견했다. 누구도 가보지 않은 곳, 그 길이 아무리 좁아도 내 길이라는 것, 고독이 가장 효과적인 무기라는 것을 알게 된 것이다. 나는 경쟁하지 않는다. 싸움이 내 장기가 아니기 때문이다. 경쟁은 없지만 수요는 많은 곳을 나의 촉수는 늘 감지한다.

나는 늘 푸른 바라들 찾아 나섰고, 그래서 나의 항해는 늘 혼자였다. 지금은 많이 부드러워졌지만, 그래도 내가 약간 지나치게 진지해 보이거나 비장해 보이는 이유이기도 할 것이다.


『깊은 인생』, 구본형, 휴머니스트, 151p


KakaoTalk_20210104_005445898_03.jpg

IP *.174.136.40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4 [리멤버 구사부] 나는 사는 듯싶게 살고 싶었다 정야 2021.04.26 545
203 [시인은 말한다] 밀생 / 박정대 정야 2021.04.19 537
202 [리멤버 구사부] 자연의 설득 방법 정야 2021.04.12 471
201 [시인은 말한다] 오늘, 쉰이 되었다 / 이면우 정야 2021.04.05 589
200 [리멤버 구사부] 매력적인 미래풍광 정야 2021.03.29 489
199 [시인은 말한다] 그대 앞에 봄이 있다 / 김종해 정야 2021.03.22 680
198 [리멤버 구사부] 불멸한 사랑 정야 2021.03.15 522
197 [시인은 말한다] 간절 / 이재무 정야 2021.03.08 638
196 [리멤버 구사부] 실천의 재구성 정야 2021.03.02 613
195 [시인은 말한다] 동질(同質) / 조은 정야 2021.02.22 530
194 [리멤버 구사부] 자신이 늙었다고 생각될 때, 몇 가지 충고 정야 2021.02.15 568
193 [시인은 말한다] 나는 새록새록 / 박순원 정야 2021.02.08 584
192 [리멤버 구사부] 일이 삶이 될때 정야 2021.02.01 548
191 [시인은 말한다] 겨울 들판을 거닐며 / 허형만 정야 2021.01.25 646
190 [리멤버 구사부] 카르페 디엠(Carpe diem) 정야 2021.01.18 562
189 [시인은 말한다] 눈 오는 지도 / 윤동주 정야 2021.01.11 550
» [리멤버 구사부] 나를 혁명하자 file 정야 2021.01.04 665
187 [시인은 말한다] 픔 / 김은지 정야 2020.12.28 735
186 [리멤버 구사부] 나 자신으로 살아가고 있는지 file 정야 2020.12.21 733
185 [시인은 말한다] 잎 . 눈[雪] . 바람 속에서 / 기형도 file 정야 2020.12.14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