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추모

리멤버

구본형

  • 정야
  • 조회 수 844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17년 10월 28일 01시 29분 등록



삶은 죽음을 먹는 것

 

 

 

밥이 무엇이라고 생각하는가?

그래, 매일 먹은 그 ''말이다.

 

꼭 기억하라.

밥맛을 모르면

사는 맛의 반의 모르고 사는 것이다.

 

인류는 밥벌이를 위해

참으로 많은 시간을 써 왔다.

그러므로 밥이 무엇인지를 잘 정의하면

인생의 반 이상이 정리된다.

 

삶은 죽음을 먹는 것이다.

앞의 밥상을 보라.

저 먹음직한 나물은 얼마 전까지

바람에 나부끼던 푸른 식물이었고,

잘 조려진 생선은 한때

바다를 헤엄치던 힘찬 생물이었다.

 

삶은 하루하루

죽음을 먹는 것이기 때문에

지루할 수 없고,

빚지지 않은 것이 없고,

치열하지 않을 수 없다.

 

내가 좋아하는 신화학자 조셉 캠벨은

'삶은 죽여서 먹음으로써 남을 죽이고,

자신을 달처럼 거듭나게 함으로써

살아지는 것'이라고 말한다.

이 할배의 통찰이 대단하지 않은가?

 

살기 위해 살아 있는 것을

죽여 먹는 것이 바로 밥이니,

밥벌이가 치열할 수밖에 없다.

 

죽음을 먹고

삶이 이어지는 것이니

대충 살 수는 없다.

그래서 힘껏 살수 밖에 없는 것이다

 

 

세월이 젊음에게,구본형, 청림출판, 22

 

 

IP *.174.136.40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 [리멤버 구사부] 덜어내기 정야 2018.03.31 441
41 [리멤버 구사부] 불완전하다는 것이야말로 변화의 동력 정야 2018.03.12 446
40 [리멤버 구사부] 작은 승리를 만들어라 정야 2018.03.12 413
39 [리멤버 구사부] 익숙한 것과의 결별, 전면적으로 이겨내라. 정야 2018.03.12 433
38 [리멤버 구사부] 오늘을 딛고 일어서라 정야 2018.02.19 433
37 [리멤버 구사부] 평범함 속의 위대함 정야 2018.02.12 467
36 [리멤버 구사부] 무엇이 젊은 것인가? 정야 2018.02.07 478
35 [리멤버 구사부] 자기경영은 균형의 시선을 가지는 것 정야 2018.02.02 502
34 [리멤버 구사부] 유일한 삶이기를! 정야 2018.01.23 510
33 [리멤버 구사부] 꿈꾸는 리얼리스트가 되자 정야 2018.01.22 574
32 [리멤버 구사부] 나의 하루는 한 개의 꽃 정야 2018.01.09 553
31 [리멤버 구사부] 올해 [4] 정야 2018.01.02 581
30 [리멤버 구사부] 나는 이렇게 될 것이다 정야 2017.12.26 623
29 [리멤버 구사부] 서로 그리운 관계가 되라 정야 2017.12.20 502
28 [리멤버 구사부] 모든 새로운 것에는 갈등이 따른다 정야 2017.12.12 539
27 [리멤버 구사부] 진정 그리움으로 정야 2017.12.04 518
26 [리멤버 구사부] 나는 나무다 [1] 정야 2017.11.29 589
25 [리멤버 구사부] 살고 싶은 대로 산다는 정야 2017.11.21 754
24 [리멤버 구사부] 가장 전문가다운 전문가란 정야 2017.11.16 751
23 [리멤버 구사부] 내가 담아낼 인생 정야 2017.11.07 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