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추모

리멤버

구본형

  • 정야
  • 조회 수 2075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19년 5월 20일 02시 37분 등록


봄밤


                                김수영

 

애타도록 마음에 서둘지 말라

강물 위에 떨어진 불빛처럼

혁혁한 업적을 바라지 말라

개가 울고 종이 들리고 달이 떠도

너는 조금도 당황하지 말라

술에서 깨어 무거운 몸이여

오오 봄이여

 

한없이 풀어지는 피곤한 마음에도

너는 결코 서둘지 말라

너의 꿈이 달의 행로와 비슷한 회전을 하더라도

개가 울고 종이 들리고

기적소리가 과연 슬프다 하더라도

너는 결코 서둘지 말라

서둘지 말라 나의 빛이여

오오 인생이여

 

재앙과 불행과 격투와 청춘과 천만 인의 생활과

그러한 모든 것이 보이는 밤

눈을 뜨지 않은 땅속의 벌레같이

아둔하고 가난한 마음은 서둘지 말라

애타도록 마음에 서둘지 말라

절제여

나의 귀여운 아들이여

오오 나의 영감(靈感)이여

 

시집『김수영 전집 1,민음사,

 20180722_195916.jpg




IP *.174.136.40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4 [시인은 말한다] 그대에게 물 한잔 / 박철 file 정야 2020.11.16 2176
223 [시인은 말한다] 은는이가 / 정끝별 정야 2021.09.06 2151
222 [리멤버 구사부] 하고 싶은 일이 무엇인가? 정야 2022.01.10 2137
221 [시인은 말한다] 친밀감의 이해 / 허준 file 정야 2020.11.02 2133
220 [시인은 말한다] 세상 쪽으로 한 뼘 더 / 이은규 정야 2022.02.03 2120
219 [리멤버 구사부] 내 삶의 아름다운 10대 풍광 정야 2022.01.24 2109
218 [시인은 말한다] 픔 / 김은지 정야 2020.12.28 2109
217 [시인은 말한다] 길 / 신경림 정야 2022.01.17 2105
216 [리멤버 구사부] 마흔이 저물 때쯤의 추석이면 file 정야 2020.09.28 2085
» [시인은 말한다] 봄밤 / 김수영 file 정야 2019.05.20 2075
214 [시인은 말한다] 벽 / 정호승 file 정야 2019.02.11 2075
213 [시인은 말한다] 영원 / 백은선 정야 2021.07.12 2074
212 [리멤버 구사부] 나보다 더한 그리움으로 정야 2021.12.13 2071
211 [시인은 말한다] 함께 있다는 것 / 법정 정야 2021.08.09 2054
210 [리멤버 구사부] 도토리의 꿈 정야 2021.08.30 1993
209 [시인은 말한다] 직소폭포 / 김진경 정야 2021.08.23 1976
208 [리멤버 구사부] 매일 같은 시각 한가지에 집중하라 [1] 정야 2017.07.21 1923
207 [리멤버 구사부]오늘, 눈부신 하루를 맞은 당신에게 [2] 정야 2017.01.09 1884
206 [리멤버 구사부]삶은 죽음을 먹는 것 정야 2017.10.28 1872
205 [리멤버 구사부] 자기 설득 file 정야 2020.11.09 17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