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추모

리멤버

구본형

  • 정야
  • 조회 수 714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20년 9월 14일 04시 07분 등록


자신도 모르는 새 일이 등 위에 올라타 스스로를 몰고 치달린다는 생각이 들면, 앞서 말한 코스타리카 어부와 뉴욕 사업가 사이의 대화를 음미해 보라.

숨을 깊이 들이마셔라. 나가서 푸른 하늘을 보거나 밤하늘의 별을 쳐다보라. 하늘에 별이 보이지 않는다 해도 오래 그 어둠을 지켜보라. 그러면 별을, 별들을 찾아낼 수 있을 것이다.

나는 종종 그런 아름다운 것들이 존재한다는 것을 느끼는 것만으로도 내가 우주와 연결되어 있음을 느낀다. 그러면 기분이 좋아진다.

신기하게도 삶고 생활과 일과 사랑이 다시 적절하게 배치되는 자연스러운 균형 상태로 되돌아가곤 한다.

행복한 사람이 일도 잘한다. 행복한 사람이 일 또한 사랑하게 만든다.

 

『세월이 젊음에게』, 구본형, 청림출판, 144p


 KakaoTalk_20200914_040326202.jpg

IP *.174.136.40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4 [리멤버 구사부] 잃어버린 열정을 찾아서 file 정야 2020.12.07 759
183 [시인은 말한다] 밖에 더 많다 / 이문재 file 정야 2020.11.30 760
182 [리멤버 구사부] 우연한 운명 file 정야 2020.11.23 698
181 [시인은 말한다] 그대에게 물 한잔 / 박철 file 정야 2020.11.16 829
180 [리멤버 구사부] 자기 설득 file 정야 2020.11.09 846
179 [시인은 말한다] 친밀감의 이해 / 허준 file 정야 2020.11.02 858
178 [리멤버 구사부] 관계의 맛 file 정야 2020.10.26 770
177 [시인은 말한다] 눈풀꽃 / 루이스 글릭 file 정야 2020.10.19 785
176 [리멤버 구사부] 가치관에 부합하게 file 정야 2020.10.11 722
175 [시인은 말한다] 벌레 먹은 나뭇잎 / 이생진 file 정야 2020.10.05 917
174 [리멤버 구사부] 마흔이 저물 때쯤의 추석이면 file 정야 2020.09.28 923
173 [시인은 말한다] 너에게 보낸다 / 나태주 file 정야 2020.09.21 1108
» [리멤버 구사부] 워라밸 file 정야 2020.09.14 714
171 [시인은 말한다] 무인도 / 김형술 file 정야 2020.09.07 690
170 [리멤버 구사부] 스스로의 역사가 file [3] 정야 2020.08.31 778
169 [시인은 말한다] 대추 한 알 / 장석주 file 정야 2020.08.24 762
168 [리멤버 구사부] 고독의 인연 file 정야 2020.08.18 785
167 [시인은 말한다] 따뜻한 외면 / 복효근 file 정야 2020.08.10 786
166 [리멤버 구사부] 사랑하는 법 file 정야 2020.08.03 692
165 [시인은 말한다]시에라네바다 산맥을 따라가는 삶의 사소한 선택들 혹은 소금과 별들의 순환 이동 경로 / 박정대 file 정야 2020.07.27 7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