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추모

리멤버

구본형

  • 정야
  • 조회 수 599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19년 3월 4일 02시 36분 등록


[도약, 그 시적 장면]

 

위대한 사람들의

삶을 엿보면서

삶이 시라는 것을

깨닫게 되었다.

 

갈림길 앞에서

그들의 운명은

한길로 나아갈 수밖에 없다.

 

그 길 이후

인생의 모든 것이

달라지는 것이니,

갈림길마다 새로운 차원의

세상이 열리게 된다.

 

지극히 평범한 사람이라도

비범한 분야 하나쯤은

푸른 하늘처럼 가슴에 품고 있다.

이것이 내의 믿음이다.

 

평범한 사람의

도약 과정이야말로

삶의 절정을 보여주는

가장 인상적이 대목이다.

이 부분이 시가 된다.

 

나는 그 시적 장면을 낚는다.

 

[깊은 인생], 구본형, 휴머니스트, 134


20180821_143446.jpg

IP *.174.136.40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1 [리멤버 구사부] 삶의 흔들림 file [1] 정야 2018.07.02 482
120 [리멤버 구사부]용맹정진 하라 정야 2018.05.14 481
119 [리멤버 구사부] 행복한 일상적 삶 file 정야 2020.06.08 480
118 [시인은 말한다] 내가 아는 그는 / 류시화 file 정야 2020.04.06 480
117 [리멤버 구사부] 인생은 먼 길을 계속 가는 것 file 정야 2018.12.17 480
116 [리멤버 구사부] 운명, 그 것... file 정야 2018.07.09 480
115 [리멤버 구사부] 변화의 이중성 file 정야 2020.05.11 479
114 [리멤버 구사부] 변화는 존재의 표현 file 정야 2018.12.17 479
113 [리멤버 구사부] 나는 조용한 선동가 정야 2018.04.16 479
112 [리멤버 구사부] 무엇이 젊은 것인가? 정야 2018.02.07 477
111 [리멤버 구사부] 어떻게 살 것인가 ; 신념 file 정야 2018.08.09 474
110 [리멤버 구사부] 머리카락에 별을 잔뜩 달고 file 정야 2020.05.25 472
109 [시인은 말한다] 가는 길 / 김소월 file 정야 2020.04.20 470
108 [리벰버 구사부] 자연속을 걸어라 정야 2018.03.31 469
107 [시인은 말한다] 겨울 들판을 거닐며 / 허형만 정야 2021.01.25 468
106 [리멤버 구사부] 노회한 사려 깊음 file 정야 2020.04.27 467
105 [리멤버 구사부] 기다림을 배워라 file 정야 2018.08.27 466
104 [리멤버 구사부] 평범함 속의 위대함 정야 2018.02.12 466
103 [시인은 말한다] 수면 / 권혁웅 file 정야 2020.06.29 465
102 [리멤버 구사부] 얼굴 file 정야 2019.11.25 4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