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추모

리멤버

구본형

  • 정야
  • 조회 수 532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19년 7월 8일 03시 55분 등록




[지금이 적당한 때]


 

무엇을

새로 시작하기에

이미 늙어버린 경우는 없다.

 

너무 늙어

마음이 굳어버린다는 것도

있어서는 안 된다.

 

삶에는 언제나

약간의 흥분이 필요하다.

그리고 언제나 새로

시작할 수 있음을 믿어야 한다.

 

시작하기에

너무 늦은 일도

너무 늙은 일도 없다.

 

마음에 드는 길을

찾아나서는 것은 언제나

할 수 있는 일임을 믿어야 한다.

 

지금 당신이 해야 할 일은

가능한 많이 ‘하고 싶은 것들’의

기다란 목록을 만드는 것이다.


 

「익숙한 것과의 결별」,구본형, 을유문화사, 327


20180821_170349.jpg

IP *.174.136.40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4 [리멤버 구사부] 정면으로 살아내기 file 정야 2019.10.14 543
123 [시인은 말한다] 타이어에 못을 뽑고 / 복효근 file 정야 2019.10.14 528
122 [리멤버 구사부] 변화의 기술 file 정야 2019.10.14 464
121 [시인은 말한다] 자작나무 / 로버트 프로스트 file 정야 2019.09.23 930
120 [리멤버 구사부] 아름다운 일생길 file 정야 2019.09.23 525
119 [시인은 말한다] 별 / 이상국 file 정야 2019.09.23 660
118 [리멤버 구사부] 한 달의 단식 file 정야 2019.09.02 581
117 [시인은 말한다] 푸픈 힘이 은유의 길을 만든다 / 배한봉 file 정야 2019.08.26 660
116 [리멤버 구사부] 양파장수처럼 file 정야 2019.08.20 580
115 [시인은 말한다] 자유 / 김남주 file 정야 2019.08.20 657
114 [리멤버 구사부] 품질 기준 file 정야 2019.08.05 509
113 [시인은 말한다] 현실 / 비스와바 쉼보르스카 file 정야 2019.07.29 590
112 [리멤버 구사부] 바라건대 file 정야 2019.07.22 591
111 [시인은 말한다] 잃는 것과 얻은 것 / 헨리 왜즈워스 롱펠로 file 정야 2019.07.15 659
» [리멤버 구사부] 지금이 적당한 때 file 정야 2019.07.08 532
109 [시인은 말한다] 새출발 / 오보영 file 정야 2019.07.05 1074
108 [리멤버 구사부] 비범함 file 정야 2019.07.05 534
107 [시인은 말한다] 늙은 마르크스 / 김광규 정야 2019.06.17 760
106 [리멤버 구사부] 우정 정야 2019.06.17 518
105 [시인은 말한다] 생활에게 / 이병률 정야 2019.06.17 6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