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추모

리멤버

구본형

  • 정야
  • 조회 수 277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20년 1월 6일 02시 47분 등록






어느 날 책을 읽다 여든다섯 살 된

병든 할머니가 쓴

쪽지가 눈에 들어왔다.


내가 다시 살 수 있다면 많은 착오를 범하고 싶다. 지금 살았던 것보다

더 어리석게 행동하고 싶다. 실 인생을 살며 심각한 일이 어디 그리

많겠는가? 그러니 더 미친 척 행동하고 싶다. 더 많은 기회를 가질 것이며,

더 많은 여행을 할 것이며, 더 많은 산을 오르고 더 많은 강을 건널 것이다.

또 아이스크림도 원 없이 먹을 것이다. 그 대신 콩은 조금 덜 먹을 것이다.


! 나 자신만의 시간이 있었더라면! 난 나에게 속한 더 많은 시간을

경험해보고 싶다.


내가 다시 살 수만 있다면, 이른 봄부터 늦가을까지 맨발로 다니고 싶다.

회전목마를 더 많이 타고, 더 많은 일출을 보고, 더 많은 아이들과 놀 것이.

내가 다시 한 번 살 수만 있다면.’



「마흔세 살에 다시 시작하다」,구본형 지음, 휴머니스트,219



20180722_195948.jpg


IP *.174.136.40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3 [리멤버 구사부] 꿈길 정야 2018.05.08 290
102 [리멤버 구사부] 시처럼 살고 싶다 file 정야 2019.03.25 289
101 [시인은 말한다] 시간들 / 안현미 file 정야 2019.12.02 286
100 [리멤버 구사부] 우리가 진실로 찾는 것 정야 2019.05.20 285
99 [리멤버 구사부] 두려움에 지지 말라 file 정야 2018.08.09 284
98 [시인은 말한다] 발작 / 황지우 file 정야 2020.05.18 283
97 [시인은 말한다]시에라네바다 산맥을 따라가는 삶의 사소한 선택들 혹은 소금과 별들의 순환 이동 경로 / 박정대 file 정야 2020.07.27 281
96 [리멤버 구사부] 사람이 있는 하루 file 정야 2018.06.04 280
» [리멤버 구사부] 여든다섯 살 할머니의 쪽지 file 정야 2020.01.06 277
94 [리멤버 구사부] 덜어내기 정야 2018.03.31 278
93 [리멤버 구사부] 작은 승리를 만들어라 정야 2018.03.12 278
92 [리멤버 구사부] 우정 정야 2019.06.17 276
91 [리멤버 구사부] 정면으로 살아내기 file 정야 2019.10.14 274
90 [리멤버 구사부] 아름다운 일생길 file 정야 2019.09.23 274
89 [리멤버 구사부] 품질 기준 file 정야 2019.08.05 274
88 [리멤버 구사부] 시인은 말한다 file 정야 2019.01.07 274
87 [리멤버 구사부] 저 나무처럼 file 정야 2018.12.17 274
86 [리멤버 구사부] 익숙한 것과의 결별, 전면적으로 이겨내라. 정야 2018.03.12 273
85 [리멤버 구사부] 피그말리온적 투쟁가 file 정야 2019.01.07 272
84 [리멤버 구사부] 불영과불행不盈科不行 file 정야 2020.07.20 2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