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추모

리멤버

구본형

  • 정야
  • 조회 수 521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19년 2월 7일 00시 51분 등록



[어울리는 사랑]

 

잘 어울린다는 것은

무슨 뜻일까?

 

음이 어울려 음악이 되고,

색이 어울려 그림이 되고,

글이 어울려 책이 되는 것이다.

 

그대, 그렇다.

사람이 어울려

사랑이 되는 것이다.

 

그 사랑이 아름답다고

여겨지면 같이 있을 때

홀로 있을 때보다 더 고와야 한다.

그러니 그 사람과 함께 있으면

내가 더 좋은 사람이 된 듯

여겨질 때 그 사랑은 빛나는 것이다.

 

그러니 늘 생각해라.

홀로 있을 때는 작아 보이다가도,

그와 같이 있으면 그로 인해

내가 크게 돋보이고 그 또한 그러하다면,

그 사랑은 잘 어울려 행복한 사랑이다.

그럴 때는 그 사랑을 믿고 따르도록 해라.

 

서로 사랑하지 않고

아름다운 사랑이 될 수는 없다.

 

[마지막 편지], 구본형, 휴머니스트, 65

 

20181021_114959.jpg



IP *.174.136.40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1 [시인은 말한다] 봄밤 / 김수영 file 정야 2019.05.20 786
100 [리멤버 구사부] 부하가 상사에 미치는 영향 file 정야 2019.04.29 640
99 [시인은 말한다] 도화 아래 잠들다 / 김선우 file 정야 2019.04.22 564
98 [리멤버 구사부] 죽음 앞에서 file 정야 2019.04.15 540
97 [시인은 말한다] 이 또한 지나가리라 / 랜터 윌슨 스미스 file 정야 2019.04.08 909
96 [리멤버 구사부] 인생은 불공평하다 file 정야 2019.04.01 574
95 [시인은 말한다] 상처적 체질 / 류근 file 정야 2019.03.25 635
94 [리멤버 구사부] 시처럼 살고 싶다 file 정야 2019.03.25 451
93 [시인은 말한다] 꿈꾸는 사람 / 라이너 마리아 릴케 file 정야 2019.03.11 527
92 [리멤버 구사부] 도약, 그 시적 장면 file 정야 2019.03.04 600
91 [시인은 말한다] 나는 내 인생이 마음에 들어 / 이근화 file 정야 2019.02.25 761
90 [리멤버 구사부] 흐름에 올라타라 file 정야 2019.02.25 448
89 [시인은 말한다] 벽 / 정호승 file 정야 2019.02.11 926
» [리멤버 구사부] 어울리는 사랑 file 정야 2019.02.07 521
87 [시인은 말한다] 늦게 온 소포 / 고두현 file 정야 2019.01.28 733
86 [리멤버 구사부] 사람의 스피릿 file 정야 2019.01.21 464
85 [시인은 말한다] 삶은 계란 / 백우선 file 정야 2019.01.21 661
84 [리멤버 구사부] 시인은 말한다 file 정야 2019.01.07 417
83 [리멤버 구사부] 피그말리온적 투쟁가 file 정야 2019.01.07 428
82 [리멤버 구사부] 아직 소년의 모습을 잃지 않기를 file 정야 2018.12.24 4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