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형 변화경영연구소

추모

리멤버

구본형

  • 정야
  • 조회 수 1083
  • 댓글 수 0
  • 추천 수 0
2019년 5월 20일 02시 48분 등록



, 견디기 힘든

 

      황동규

 

그대 벽 저편에서 중얼댄 말

나는 알아들었다

발 사이로 보이는 눈발

새벽 무렵이지만

날은 채 밝지 않았다

시계는 조금씩 가고 있다

거울 앞에서

그대는 몇 마디 말을 발음해본다

나는 내가 아니다 발음해본다

꿈을 견딘다는 건 힘든 일이다

, 신분증에 채 안 들어가는

삶의 전부, 쌓아도 무너지고

쌓아도 무너지는 모래 위의 아침처럼 거기 있는 꿈

 


시집『나는 바퀴를 보면 굴리고 싶어진다』, 황동규, 문학과지성사, 1999

 

IP *.174.136.40

덧글 입력박스
유동형 덧글모듈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4 [리멤버 구사부] 불영과불행不盈科不行 file 정야 2020.07.20 1157
223 [시인은 말한다] 낯선 곳 / 고은 file 정야 2020.06.15 1149
222 [리멤버 구사부] 도토리의 꿈 정야 2021.08.30 1147
221 [시인은 말한다] 1년 / 오은 file 정야 2020.01.13 1147
220 [리멤버 구사부] 체리향기 [4] 정야 2017.01.16 1143
219 [리멤버 구사부] 자기 설득 file 정야 2020.11.09 1132
218 [리멥버 구사부] 인문학적 감수성을 키워라 [1] 정야 2017.07.14 1127
217 [시인은 말한다] 나는 내 인생이 마음에 들어 / 이근화 file 정야 2019.02.25 1125
216 [리멤버 구사부] 숙련의 '멋' 정야 2021.08.02 1118
215 [시인은 말한다] 나무들 / 필립 라킨 정야 2021.05.03 1104
214 [시인은 말한다] 밖에 더 많다 / 이문재 file 정야 2020.11.30 1100
213 [시인은 말한다] 따뜻한 외면 / 복효근 file 정야 2020.08.10 1092
212 [시인은 말한다] 우리는 질문하다가 사라진다 / 파블로 네루다 file 정야 2020.06.01 1090
» [시인은 말한다] 꿈, 견디기 힘든 / 황동규 정야 2019.05.20 1083
210 [시인은 말한다] 늦게 온 소포 / 고두현 file 정야 2019.01.28 1081
209 [시인은 말한다] 어떤 나이에 대한 걱정 / 이병률 정야 2021.12.20 1080
208 [시인은 말한다] 오래 말하는 사이 / 신달자 정야 2021.11.15 1079
207 [시인은 말한다] 제도 / 김승희 정야 2021.09.27 1079
206 [시인은 말한다] 눈풀꽃 / 루이스 글릭 file 정야 2020.10.19 1075
205 [리멤버 구사부] 좋은 얼굴 정야 2021.09.13 1074